보리밥을 좋아하는 남자
교칠지심 2018.08.20 06:41:11
조회 216 댓글 0 신고

 

보리밥을 좋아하는 남자



.
보리밥을 너무나도 사랑하는 남자가 있었다.

그는 보리밥을 너무나 사랑하여 매일 보리밥만을 먹으며 생활했지만,

보리밥을 먹으면 엄청난 향내가 나는 방구를 무지막지하게 끼는 습관이 있었다.



그 남자는 어느 날 한 여자를 만나 사랑에 빠졌다.

그 여자와 결혼할 사이가 되자, 남자는 이 여자가

자신의 엄청난 방구를 견뎌낼 수가 없으리라는 것을 깨달았다.

그래서 그는 보리밥을 끊기로 비장하게 마음먹었다.



그 여자와 행복하게 결혼한 지 1년이 지난 후,

그 남자의 생일이 찾아왔다. 그의 아내는 남자에게 전화를 걸어

"오늘은 집에 당신을 위한 깜짝 선물을 준비할거니까

집에 일찍들어와야돼!!!!!" 라고 말했다.



그는 집에 일찍 들어가기위하여 급하게 일을 하느라 점심도 먹지 못하였다.

남자는 일을 일찍 끝내고 집으로 오는데 너무나도 배가고팠다.

그렇게 길을 걸어 집을오다가

꽁보리밥 전문 식당을 지나치게 되었고,

그는 도저히 참을 수가 없어 식당에 들어가 꽁보리밥

두 공기에 된장국을 비벼먹었다.



현관문을 열자 그의 아내는 너무나도 신이나서 남자에게 말했다.

"여보, 오늘 저녁은 너무너무 특별한 이벤트를 준비했어!!!!!!

당신 눈에 눈안대를 할테니까

눈안대를 벗으라고 하기 전까지는 절때로 벗으면 안돼? 알았지?!!!!"

아내는 남자의 눈을 가리개로 가린뒤 그를 식탁으로 데리고갔다.

"짜잔!!!!!!!!"

하고 말하고 눈안대를 푸르려는 순간, 갑자기 전화가 왔다.

아내는

"잠깐만, 여보. 전화좀 받고올께!!!!"

하고 말하고서는 방에 들어가 방문을 쾅 닫았다.



남자는 끓어오르는 뱃 속을 참을 수가 없었다.

그는 아내가 방문을 닫고 문에 들어간 것을 확인하고는

안심하고 방귀를 부우우욱~~~~~~ 하고 내보냈다.

소리가 굉장하게 클 뿐만 아니라 냄새 역시도

아프리카 코끼리 떵 냄새같은 역겨운 냄새가 났다.

남자는 자신의 방구냄새에 정신이 혼미해졌으나

도저히 배가 아파 참을 수가 없었다.

그는 제 2차 방구탄을 뿌다다다 하며 내보냈다.

창문이 흔들리고 액자가 덜컹거렸다.

그의 바이오매테리얼 융화되는 방구 냄새에 화분에 있는 꽃들이 시들었다.

그는 아내가 방에서 나오기 전에 어서 속을 편하게 만들어야겠다고 생각하고

있는 힘을 다해 3차 방구를 발사 하였다

그의 환타스틱한 방구 냄새에 날아다니던 파리들이

정신을 잃고 바닥에 고꾸라 떨어졌다.



마침내 아내는 전화 통화를 끝내고 방을 나왔다.

"여보 많이 기다렸지, 미안해.... 자. 이제 눈 안대 푼다~!!

짜자자잔!!!!!!"

눈 안대가 풀린 후 남자의 눈에 들어 온 것은,

진수 성찬의 저녁 식사, 고급 샴페인, 그리고.....


.
.
.
.
.
.
.
.
.
.
.
.
.
 
"장모님과 장인어른을 비롯해 식탁에 앉아

그의 생일을 축하해주기 위해 모인 12명의 사람들이 있었다."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재미톡 게시판 이용규칙(2020.07.29 수정)  (12)
[유머] 출발드림팀에 20대를 바쳤던 승부욕 엄청난 연예인.jpg  file new 사복실론 41 10:23:52
[유머] 단 한번도 인종차별을 겪은 적이 없다는 남미계 배우 ㄷㄷ  file 사복실론 91 23.06.02
[유머] 잠잘 때 이런 버릇 가지고 있는 사람 꼭 있음.jpg  file 사복실론 97 23.06.02
[유머] 동남아 여행 다녀오면 꼭 한번은 한다는 말 ㅋㅋㅋ  file (1) 사복실론 152 23.05.31
[유머] 도경완이 장윤정을 사로잡은 비결.jpg  file (1) 사복실론 183 23.05.30
[유머] 인어공주 외모비하 수준ㄷㄷ  file 샤이밍 369 23.05.27
[유머] 섹스토이 사용만 십 년 째 성인용품 대표의 우머나이..  file (1) 플레져랩기쁨.. 331 23.05.26
[유머] 북한 갔다가 북한 고위직과 친구 먹었다는 신화 전진  file 사복실론 243 23.05.20
[유머] 입에 들어가면 똑같다는 유부초밥 만드는 꿀팁  file 사복실론 220 23.05.17
[유머] 마트 간 사이 집에 불을 낸 뜻밖에 방화범 ㄷㄷㄷ  file 사복실론 355 23.05.09
[유머] 수요가 꽤나 있다는 지상렬식 멘트 ㅋㅋㅋㅋ  file 사복실론 359 23.05.04
[유머] 정말 집요하고 지독한 것 같은 인류.jpg  file 사복실론 267 23.05.03
[유머] 한국에 들어온 생태교란 외래종의 최후.jpg  file (1) 사복실론 446 23.04.26
[유머] 현대인들이 야식을 조심해야하는 이유.jpg  file (1) 사복실론 361 23.04.25
[유머] 유인나 역대급 쓰레기 남자 만난 드라마  file 땡댈 450 23.04.25
[유머] 콘아이스크림 무한으로 먹는 방법 ㄷㄷ  file 사복실론 343 23.04.24
[유머] 대전이 매년 빵축제를 여는 이유.jpg  file (1) 사복실론 354 23.04.22
[유머] 마술사의 카드를 찢어버린 잼민이 ㄷㄷㄷ  file 사복실론 288 23.04.19
[유머] 교수님 손을 덥석 잡아버린 대학생.jpg  file 사복실론 313 23.04.19
[유머] 엄마들 국룰  file (1) yes2424 429 23.04.18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