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아시아인 첫 EPL 득점왕 위업 “꿈이 이루어졌다!”
큰녀석 2022.05.23 10:01:47
조회 123 댓글 0 신고

리그 최종전서 22,23호 멀티골 폭발

 

모하메드 살라와 EPL 공동 득점왕 

 

시즌 최다 14번째 KOTM 

 

토트넘은 다음시즌 UCL 진출

 

 

 

[헤럴드경제=조범자 기자]

 

손흥민(토트넘)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최종전서 2골을 폭발하며 

 

아시아 선수 최초로 득점왕에 오르는 위업을 달성했다.

 

손흥민은 23일(한국시간) 영국 노리치의 캐로 로드에서 열린 노리치 시티와 

 

2021-2022시즌 EPL 최종 38라운드에 선발 출전해 

 

후반 22호골과 23호골을 잇따라 터뜨리며 팀의 5-0 대승을 이끌었다. 

 

손흥민은 3-0으로 앞서던 후반 25분 루카스 모라의 도움을 받아 추가골을 넣은 뒤 

 

후반 30분 일명 '손흥민 존'으로 불리는 페널티아크 왼쪽에서 오른발 감아차기 슈팅으로 

 

또 한 번 골망을 흔들었다. 

 

이로써 손흥민은 울버햄프턴전에 교체 출전해 1골을 넣은 모하메드 살라(리버풀)와 EPL 공동 득점왕에 올랐다. 

 

EPL에서는 득점 수가 같으면 출전 시간 등 다른 기록을 따지지 않고 해당 선수들이 공동 득점왕에 오른다. 

 

손흥민은 또 리그 공식 홈페이지에서 진행된 '킹 오브 더 매치' 투표에서 76.4%의 압도적인 득표율로 1위를 기록,

 

올시즌 14번째 '킹 오브 더 매치'에 뽑혔다. 

 

공동 득점왕 살라흐(13회)를 따돌리고 리그 최다 선정 1위에 올랐다.

 

 

 

손흥민은 경기 뒤 중계 방송사와 인터뷰에서 "(득점왕은) 어릴 때부터 꿈꿔온 일인데

 

말 그대로 내 손 안에 있다"면서 "믿을 수가 없다. 

 

지금 정말 감격스럽다"라고 기뻐했다. 

 

 

 

 

이어 "첫 골을 넣기 전 좋은 득점 기회를 놓쳐 정말 좌절스러웠다.

 

동료들에게 '쉬운 건 다 놓치고, 어려운 슈팅만 성공시킨 것 같다'고 말했다"며 

 

"동료들이 나를 정말 많이 도와줬다. 

 

여러분도 그 모습을 봤을 것"이라고 강조하며 동료들에 공을 돌렸다. 

 

 

토트넘은 리그를 4위(승점 71·22승 5무 11패)로 마치며 

 

5위 아스널(승점 69· 22승 3무 13패)의 추격을 끝내 따돌려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본선 출전권까지 손에 넣었다.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재미톡 게시판 이용규칙(2020.07.29 수정)  (12)
[기타] 폴 포츠, 10월 8일 데뷔 15주년 기념 내한 콘서트 개최  file 존재의온도 64 22.08.17
[스타] 손흥민, 김연아·박세리와 어깨 나란히…체육 최고훈장  file 큰녀석 275 22.05.31
[스타] "돈 있어도 못 산다"  file 큰녀석 289 22.05.26
[정치/사회] 이재명, 손으로 목 그으며 “이번에 지면 끽” 이준석 “제..  file 전북현대요셉 291 22.05.25
[스포츠] 손흥민, 아시아인 첫 EPL 득점왕 위업 “꿈이 이루어졌다!”.  file 큰녀석 123 22.05.23
[정치/사회] 5.15자 경기도지사 후보 갤럽 여론조사 결과 ㅗㅜㅑ  file (1) 부산대박 124 22.05.16
[정치/사회] 홍준표, 윤희숙 향해 "자신의 격 착각하고 공천 희화..  file (1) 전북현대요셉 186 22.05.10
[정치/사회] 김은혜의 훈수  file (2) 부산대박 200 22.05.09
[스타] 걸그룹 에스파 나비스 닮았다는 소리 듣는 아이돌  file (1) 존재의온도 305 22.04.24
[스포츠] 챔스. 유러파리그 4강  file 큰녀석 216 22.04.16
[정치/사회] 허경영, 양주의 모텔을 다 사들이고 있다  file gotoafrica 283 22.04.14
[스타] MC몽, 신고 없이 7만 달러 들고나가려다 송치  file 큰녀석 215 22.04.14
[스포츠] ‘해트트릭 영웅’ 손흥민, 프리미어리그 ‘이 주의 팀’ 선..  file 큰녀석 131 22.04.13
[기타] 마녀체력농구부 감코진 거의 뭐 극성 학부모 됐네요   땡댈 140 22.04.01
[스포츠] [마녀체력농구부] 농구화만 800켤레!!! 최단신 농구 선수는..  file 합정엽 188 22.03.22
[정치/사회] 3월9일 우리의 소중한 한표를 행사합시다.  file 부산대박 208 22.03.08
[정치/사회] 효자·효녀라고요?..미래마저 저당잡힌 '영 케어러'   뚜르 283 22.02.26
[정치/사회] 편의점과 프랜차이즈 치킨, 1만원 차이나는 이유는[궁즉답]   뚜르 234 22.02.26
[정치/사회] 참을만큼 참았다..여행·외식 보복소비 욕망 살아났다   뚜르 241 22.02.26
[기타] 코치 2022 FW 벌써 나왔네요~!  file (1) 뿌우에너지바 444 22.02.18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