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물섬
도토리 2024.02.19 01:58:39
조회 100 댓글 2 신고

 보물섬 / 정연복

 

나의 보물섬은

수평선 저 너머

 

망망대해 어딘가

신비한 섬이 아니다.

 

삶의 기쁨과 슬픔

사랑의 즐거움과 괴로움

 

지난날의 추억과

앞으로 올 날들의 꿈과 희망.

 

이 모든 게 지금 이 순간

파도같이 출렁이는

 

가슴속이 바로 나의

빛나고 소중한 보물섬이다.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봄의 문턱에서   (2) 도토리 201 24.03.20
새싹 편지   (2) 도토리 242 24.03.19
숲으로 오세요   (2) 도토리 139 24.03.19
구름 인생   (2) 도토리 203 24.03.19
봄이 오는 길목 (시) 이선형   (2) emfhd 295 24.03.18
저는 이런 친구가 좋와요   (1) 네잎크로바 373 24.03.18
파릇파릇   (2) 도토리 293 24.03.18
새봄의 노래   (2) 도토리 182 24.03.18
새싹   (2) 도토리 108 24.03.18
칩거(蟄居)중  file 모바일등록 (2) k남대천 308 24.03.17
말없이 떠난 사람아   (2) 쵸콜래 773 24.03.17
내가 원하는 것은   (2) 쵸콜래 576 24.03.17
새봄맞이 노래   (2) 도토리 219 24.03.17
슬기로운 학교생활   (2) 도토리 126 24.03.17
아침 노래   (2) 도토리 173 24.03.17
내캉 살자   모바일등록 (1) yasangwha 260 24.03.16
꽃은 바람에 흔들리면서 핀다   (1) 네잎크로바 353 24.03.16
☆☆국사 와 책사 ☆☆밴드에서   모바일등록 (1) 백두산 168 24.03.16
구름같이   (2) 도토리 148 24.03.16
행복의 척도   (2) 도토리 192 24.03.16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