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게 잘 되어간다 / 이승훈
뚜르 2023.12.03 09:54:41
조회 315 댓글 1 신고

 

 

 

모든 게 잘 되어간다  / 이승훈

 

제자들과 함께 들린 인사동 어느 술집 그 집에도 멸치가 없었다 동우, 동옥, 경선, 지선 등등이 탁자에 둘러앉았다 멸치가 없군! 내가 말하자 동옥아 네가 사와! 동우가 시키자 동옥이가 말없이 일어나 나갔지 그러나 아무리 기다려도 오지 않고 이상하군 동옥이가 강릉으로 간거 아니야? 아니 멸치 사러 순천으로 갔나? 내가 말했지 순천은 그의 고향이다 한참이나 지나 동옥이가 들어온다 동옥아 너 강릉까지 갔다 온 거야? 누군가 물었지만 그는 말없이 주머니에서 멸치를 한 주먹 꺼내놓는다 그리고 낮은 목소리로 말을 꺼낸다 선생님 멸치 파는 가게가 없어 한참 헤매다 어느 술집에 들렀어요 그 집엔 멸치가 있다는 거야요 그래서 맥주 한 병과 멸치를 달라고 했죠 맥주만 마시고 돌아올 때 멸치를 주머니에 넣고 왔어요 모두들 하하하 즐겁게 웃던 밤

- 『이것은 시가 아니다』, 세계사, 2007.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9)
천숙녀의 [삼월]  file 모바일등록 new 초로김 23 15:03:09
3월을 노래하는 시   new (1) 도토리 29 13:57:00
삼일절의 기도   new (1) 도토리 29 13:25:58
☆안 되는 일에 마음을 쓰지 마라☆밴드에서   모바일등록 new 백두산 65 10:01:30
정말 아름다운 사람은   new 네잎크로바 55 08:41:49
외로운 이순신   new (1) 곽춘진 105 01:58:59
★ 하루, 그리고 하루를 살면서 ★   (1) 네잎크로바 154 24.02.29
나의 길   (1) 네잎크로바 208 24.02.28
★따뜻하게 안아주세요★   (1) 네잎크로바 236 24.02.27
한가지 소망이 있습니다   네잎크로바 295 24.02.26
천숙녀의 [기다림]  file 모바일등록 (6) k남대천 308 24.02.25
꽃과 인생   (3) 도토리 335 24.02.23
징검돌   (2) 도토리 202 24.02.23
진리   (2) 도토리 177 24.02.23
☆말의 지혜 ☆카페에서   모바일등록 (1) 백두산 313 24.02.23
몇 번의 겨울  file 모바일등록 (1) 가을날의동화 353 24.02.22
바쁜 사람은 늙지 않는다   네잎크로바 391 24.02.22
사랑가   (2) 도토리 236 24.02.22
어린이는 어른의 아버지   (2) 도토리 166 24.02.22
인생 학교   (2) 도토리 171 24.02.22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