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겸손 ♡謙遜♡밴드에서 모바일등록
백두산 2023.11.27 05:45:55
조회 330 댓글 1 신고

🍒 겸손 (謙遜) 💕

 

겸손은 고개를 숙이는 게 아니고 

마음을 숙이는 것입니다.

 

프랑스의 제9대 레몽 푸앵카레 대통령이 

어느 날 자신의 쏠버대학의 

재학시 은사였던 라비스 박사의 

교육 50주년 기념식에 참석하게 되었다.

 

많은 축하객이 자리에 앉았고 

라비스 박사는 답사를 하기 위해

단상으로 올라갔다.

 

그런데 갑자기 라비스 박사가 

놀란 표정으로 객석으로 뛰어가는 것이었다.

 

거기에는 지난날 자신의 제자였지만 

지금은 한 나라의 대통령이 된 제자가 내빈석도 아닌 

학생 석의 맨 뒷자리에 앉아 있었던 것이다.

 

놀란 라비스 박사가 

대통령을 단상으로 모시려하자 

대통령은 거절하면서 말했다.

 

"선생님, 저는 선생님의 제자입니다.

오늘의 주인공은 선생님이십니다.

 

저는 대통령의 자격으로 

이 자리에 참석한 것이 아니라

선생님의 제자로서 

선생님을 축하 해 드리려고 온 것입니다.

 

그런데 제가 감히 

선생님이 계시는 단상에 오르다니요

 

저는 선생님의 영광에 

누가 되는 일은 하지 않겠습니다."

 

라비스 박사는 할 수 없이 

그대로 단상으로 올라가 말했다.

 

"저렇게 훌륭하고 겸손하신 대통령이 

나의 제자라니 꿈만 같습니다.

 

여러분!

우리나라가 저런 대통령을 모셨으니 

우리나라는 더욱 부강해질 것입니다."

 

순간 자리를 매운 수많은 관중들은 

큰 박수갈채를 보냈다.

그 후 푸앵카레 대통령의 명성은 더욱 높아졌다.

 

우리들은 종종 행사나 집회에 참석하면 

이런저런 자리 때문에

다툼이 일어나는 것을 봅니다.

 

그리고 순서에 자기 이름이 없다고 

항의하는 사람들도 보게 됩니다.

 

조금 높은 자리에 올라간 

완장 찬 분들의 이런 형태는

방송 뉴스에도 종종 올라옵니다.

 

"겸손 없이 

위대함은 만들어지지 않는다.

겸손을 스스로 배우지 않으면 

신은 모욕과 굴욕을 안김으로써

그것을 가르친다.

 

한 사람을 

위대하게 만들기 위함이다." 

라고 프랜시스 퍼킨스는 말했습니다.

 

겸손은 고개를 숙이는 게 아니고 

마음을 숙이는 것입니다.

 

상대를 존중하고 

역지사지 마음으로 진솔하게 이해하면서 인정하는 것입니다.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9)
꽃잎 편지   new (2) 도토리 112 00:52:23
생의 보물   new (2) 도토리 64 00:51:21
꽃샘추위의 말씀   new (2) 도토리 64 00:50:35
두레박   (2) 도토리 132 24.03.04
돛단배   (2) 도토리 87 24.03.04
길 위의 인생   (2) 도토리 130 24.03.04
당신은 누구 시기에   (1) 네잎크로바 140 24.03.03
보드라움   (2) 도토리 129 24.03.03
나무같이   (2) 도토리 102 24.03.03
꽃같이 나무같이   (2) 도토리 118 24.03.03
내 마음에 뜨는 무지개   네잎크로바 238 24.03.02
골목길   (2) 도토리 115 24.03.02
낭만 서시   (2) 도토리 108 24.03.02
반반   (2) 도토리 128 24.03.02
천숙녀의 [삼월]  file 모바일등록 (1) 초로김 229 24.03.01
3월을 노래하는 시   (2) 도토리 180 24.03.01
삼일절의 기도   (2) 도토리 72 24.03.01
☆안 되는 일에 마음을 쓰지 마라☆밴드에서   모바일등록 (1) 백두산 173 24.03.01
정말 아름다운 사람은   (1) 네잎크로바 166 24.03.01
외로운 이순신   (1) 곽춘진 160 24.03.01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