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톱끝 가을 모바일등록
다재원선심 2023.09.18 16:05:44
조회 183 댓글 1 신고

 

손톱끝 봉숭아 물 같은 

가을이왔다

 

문지방 너머 발을 담그고는

베시시 웃는다 

 

쪽빛 하늘품고

쨍한 햇살 내주고

초록은 황금빛 들녁을 만든다

그렇게 가을은 내곁에 왔다

 

-황선심-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8)
알렉산더 대왕도 정복하지 못한 것   new 뚜르 41 12:00:04
12월의 기도 /정심 김덕성  file new 뚜르 34 11:59:58
12월   new (1) 도토리 27 11:34:08
아 그래요 그렇군요   new 네잎크로바 122 08:39:14
12월. 우리 길 떠나는인생   모바일등록 new (1) 곽춘진 291 01:12:11
12월 첫날의 시   new (2) 도토리 290 01:10:49
떠나는 11월에게   new (2) 도토리 281 23.11.30
♡그랬으면 좋겠습니다 ♡밴드에서   모바일등록 new (1) 백두산 365 23.11.30
나는 참 행복한 사람입니다  file 모바일등록 (1) 블루아이스 370 23.11.30
먼지   (1) 도토리 222 23.11.30
사랑의 찬송   (2) 도토리 206 23.11.30
38명의 목격자   (1) 뚜르 253 23.11.30
11월이란 /김경미  file (1) 뚜르 250 23.11.30
생각대로 이루어 진다.   (2) 네잎크로바 275 23.11.30
마음의 변화   (2) 도토리 312 23.11.29
좋은 머리 좋은 가슴   (3) 도토리 282 23.11.29
우정의 향기   (1) 도토리 252 23.11.29
나무 녹 (시)/이선형   (1) emfhd 258 23.11.29
알뜰한 생   (2) 도토리 335 23.11.28
늦가을의 기도   (2) 도토리 295 23.11.28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