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안하다 (시) / 이선형
emfhd 2023.09.14 08:23:44
조회 225 댓글 1 신고

미안하다  / 이선형

환한
봄꽃처럼
사랑으로
내게로 온 고귀한 사람아

파랑새 꿈을 접은
맑은 사람아
내 텅 빈 주머니 햇살 한 줌 넣어주고
미소로 삭힌 사람아

손때 묻은 세월
가난으로 씻어
내 품에 남루로 잠든 사람아

바람 끝에 손 내밀며
어둡고
허기져 울던 나를
눈시울로 가만히 안은
내 아내여

 

미안하다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8)
꽃의 이유   (1) 도토리 137 23.12.04
들꽃의 철학   (1) 도토리 116 23.12.04
하루살이의 노래   (1) 도토리 108 23.12.04
상상하던 미래   (1) 뚜르 164 23.12.04
겨울 나무 / 이정하  file (1) 뚜르 181 23.12.04
시련   (1) 네잎크로바 91 23.12.04
천숙녀의 [등나무]  file 모바일등록 (2) k남대천 198 23.12.03
푸른 가족   (2) 도토리 138 23.12.03
성선설과 성악설   (1) 도토리 112 23.12.03
나에게 쓰는 연애편지   (2) 도토리 134 23.12.03
현명한 부부싸움   (1) 뚜르 179 23.12.03
모든 게 잘 되어간다 / 이승훈  file (1) 뚜르 197 23.12.03
내 마음에 저울   (1) 네잎크로바 160 23.12.03
❤️좋은글 중에서 ♡❤️   모바일등록 (1) 백두산 179 23.12.03
마중물   (3) 도토리 177 23.12.02
새소리   (2) 도토리 96 23.12.02
태양과 나   (2) 도토리 106 23.12.02
♡ 내 마음속에서 원하는 것은  file (1) 청암 248 23.12.02
백성들의 땀을 생각하십시오   뚜르 166 23.12.02
별의 생애 / 이동순  file (2) 뚜르 146 23.12.02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