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년 친구
직은섬 2023.08.20 11:17:47
조회 358 댓글 2 신고


◈ 백년 친구 ◈

한평생 살면서 옳은 친구 한명만
있어도 성공한 삶을 살았다고 한다.
술 마시고 좋은 자리에
함께하는 친구는 수없이 많다.
그러나 정말 내가 힘든 곤경에
처했을 때 손 잡아주고 진심으로
마음을 함께 하는 친구는 거의 없다.
누군가가 말했다. 내가 죽었을 때
술 한 잔 따라주며 눈물을 흘려줄
친구가 과연 몇 명이나 있을까?
잠시 쉬었다 가는 인생
어쩌면 사랑하는 연인보다
더 소중한 사람이 친구 아닐까?
살면서 외롭고 힘들고 지칠 때
소주잔에 우정과 마음을 담아주는
그런 친구들이 당신 곁에 있나요?
노년에 당신에게 친구가 많다는 건
정말 축복받은 행복입니다.
우리네 인생에서 가장 큰 선물은
가슴이 따뜻한 친구입니다.
백년친구!!
빈손으로 가는 우리네 인생인데,
즐기면서 살다가 웃으면서 또 만나기를
바라는 관계여야 하지 않겠습니까?
살면서 딱 한 가지 욕심 낼 것이 있다면
친구에 대한 욕심이 아닐까 싶은데,
우리의 "백년여행" 중에 언젠가는
혼자가 되었을 때 가장 곁에 두고 싶고,
가장 그리운 게 친구가 아닐까 싶네요.
백년친구! 당신 같은
친구가 있기에 항상 좋은날입니다.
백세인생 항상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사랑합니다!
【-*** 좋은 글 중에서 ***-】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8)
알렉산더 대왕도 정복하지 못한 것   new 뚜르 39 12:00:04
12월의 기도 /정심 김덕성  file new 뚜르 32 11:59:58
12월   new (1) 도토리 25 11:34:08
아 그래요 그렇군요   new 네잎크로바 120 08:39:14
12월. 우리 길 떠나는인생   모바일등록 new (1) 곽춘진 288 01:12:11
12월 첫날의 시   new (2) 도토리 289 01:10:49
떠나는 11월에게   new (2) 도토리 281 23.11.30
♡그랬으면 좋겠습니다 ♡밴드에서   모바일등록 new (1) 백두산 364 23.11.30
나는 참 행복한 사람입니다  file 모바일등록 new (1) 블루아이스 365 23.11.30
먼지   (1) 도토리 222 23.11.30
사랑의 찬송   (2) 도토리 206 23.11.30
38명의 목격자   (1) 뚜르 251 23.11.30
11월이란 /김경미  file (1) 뚜르 248 23.11.30
생각대로 이루어 진다.   (2) 네잎크로바 275 23.11.30
마음의 변화   (2) 도토리 312 23.11.29
좋은 머리 좋은 가슴   (3) 도토리 280 23.11.29
우정의 향기   (1) 도토리 251 23.11.29
나무 녹 (시)/이선형   (1) emfhd 258 23.11.29
알뜰한 생   (2) 도토리 333 23.11.28
늦가을의 기도   (2) 도토리 295 23.11.28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