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쟁이가 살아가는 법
도토리 2023.06.07 01:04:04
조회 175 댓글 0 신고

  담쟁이가 살아가는 법 / 정연복

까마득한 높이 앞에서
온몸 낮춘다

한평생
바싹 몸을 낮추어

하늘로 치솟은 벽을
그냥 수직의 평지로 생각하고

깊이에 충실하면서
끈질기게 앞으로 나아간다

생의 발전이
눈에 잘 보이지 않는다고

실망하지 않고
안달을 떠는 일도 없이

그냥 제자신의 속도로
후퇴 없이 느긋하게 전진한다

깊이 흘러가는 생 앞에서
높이는 별것 아니다.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8)
가을 그리움  file 모바일등록 new 블루아이스 53 10:53:51
알렉산더 왕의 초상화   new 뚜르 43 08:40:52
몇 개의 얼굴을 보았을까   new 뚜르 31 08:40:46
진실한 마음을 주는 사람   new (1) 직은섬 73 06:46:44
하트해수욕장에서/김용호   new (1) 김용호 45 02:59:17
쓸쓸한 고백 / 손수진  file (1) 뚜르 146 23.09.25
‘스마일 점퍼’ 우상혁이 웃는 까닭은?   (1) 뚜르 96 23.09.25
♡행복은 사소한 곳에. 숨어 있다♡밴드에서   모바일등록 (1) 백두산 128 23.09.25
천숙녀의 [등(燈)]  file 모바일등록 (2) k남대천 164 23.09.24
9월의 장미   (2) 도토리 126 23.09.24
아침햇살에게   (1) 도토리 106 23.09.24
행복 찾기   (2) 도토리 126 23.09.24
꽃무릇 /이정원  file (1) 뚜르 140 23.09.24
사랑하는 법   (1) 뚜르 170 23.09.24
♡ 내 안에 살고 있는 너  file (2) 청암 163 23.09.24
서로가 서로를 알아 간다는 건   (1) 직은섬 149 23.09.24
인생은 구름과 바람과 비   (1) 직은섬 163 23.09.23
♡因.,,,,,,緣♡모셔온 글   모바일등록 (3) 백두산 173 23.09.23
당신과 함께해요^^♡   모바일등록 (1) 77현정 162 23.09.23
어떠한 일도 갑자기 이루어지지 않는다   (2) 뚜르 181 23.09.23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