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날 나는 슬픔도 배불렀다 / 함민복
뚜르 2023.06.02 08:51:09
조회 587 댓글 0 신고

 

 

그날 나는 슬픔도 배불렀다  / 함민복

 

아래층에서 물 틀면 단수가 되는

좁은 계단을 올라야 하는 전세방에서

만학을 하는 나의 등록금을 위해

사글세방으로 이사를 떠나는 형님네

달그락거리던 밥그릇들

베니어판으로 된 농짝을 리어카로 나르고

집안 형편을 적나라하게 까보이던 이삿짐

가슴이 한참 덜컹거리고 이사가 끝났다

형은 시장 골목에서 자장면을 시켜주고

쉽게 정리될 살림살이를 정리하러 갔다

나는 전날 친구들과 깡소주를 마신 대가로

냉수 한 대접으로 조갈증을 풀면서

짜장면을 앞에 놓고

이상한 중국집 젊은 부부를 보았다

바쁜 점심시간 맞춰 잠 자주는 아기를 고마워하며

젊은 부부는 밀가루, 그 연약한 반죽으로

튼튼한 미래를 꿈꾸듯 명랑하게 전화를 받고

서둘러 배달을 나갔다

나는 그 모습이 눈물처럼 아름다워

물배가 부른데도 짜장면을 남기기 미안하여

마지막 면발까지 다 먹고 나니

더부룩하게 배가 불렀다, 살아간다는 게

그날 나는 분명 슬픔도 배불렀다

- 함민복,『우울氏의 一日』(세계사, 1990)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8)
우리가 사랑해야 한다면/김용호   new 김용호 23 23.09.29
한가위 보름달   new (1) 도토리 22 23.09.29
평안의 노래   new (1) 도토리 17 23.09.29
손금 - 유현숙   new 뚜르 67 23.09.29
독일 2.3편   new 소우주 55 23.09.29
한가위 기도   (2) 도토리 120 23.09.28
한가위 보름달   (1) 도토리 100 23.09.28
한가위 노래   (1) 도토리 82 23.09.28
주석 고향가는 길   (1) 직은섬 148 23.09.28
외할머니의 추석 /김귀녀  file (3) 뚜르 272 23.09.28
한가위 음식 만들기   (232) 뚜르 123 23.09.28
천숙녀의 [눈물샘]  file 모바일등록 (1) k남대천 188 23.09.27
생의 연주   도토리 109 23.09.27
달팽이의 노래   도토리 81 23.09.27
사랑의 나비효과   (1) 도토리 100 23.09.27
♡ 좋은 습관과 나쁜 습관  file (1) 청암 127 23.09.27
추석 갈등 줄일, 사람에 대한 근원적 생각   뚜르 178 23.09.27
코스모스 꽃길에 서면 / 이대흠  file (1) 뚜르 162 23.09.27
사랑한다는 것은   직은섬 162 23.09.27
가을비 /이고은  file (2) 뚜르 209 23.09.26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