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의 시
도토리 2023.06.01 12:02:42
조회 281 댓글 0 신고

  6월의 시 / 정연복

 

베란다 창문 너머로

매일 보는 초록 이파리들

 

밑도 끝도 없이

날로 빛깔이 짙어간다.

 

남들이 눈치 못 채게

조금조금 달라지는데도

 

어느 틈에 눈부신

진초록에 닿아 있다.

 

나의 삶

나의 가슴도

 

저 싱싱한 생명의

빛으로 물들여야겠다.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8)
그리움에게 / 곽재구  file new 뚜르 67 23.10.02
민들레 홀씨의 노래   new (1) 도토리 72 23.10.02
행복한 코스모스   new (1) 도토리 53 23.10.02
연인의 노래   new (1) 도토리 56 23.10.02
의대생이 철학원 차린 썰   new 12하나야마 68 23.10.02
가을꽃 국화  file 모바일등록 new 블루아이스 163 23.10.02
모든 것이 나 자신에게 달려있다   new 직은섬 95 23.10.02
천숙녀의 [가을 빈손]  file 모바일등록 k남대천 179 23.10.01
내 영혼이 나에게 충고했네   직은섬 143 23.10.01
♡소중한 당신에게 전하는 마음의 편지♡다음 카페 에서   모바일등록 백두산 126 23.10.01
10월의 기도 /靑草청초 이응윤  file 뚜르 134 23.10.01
가을 여인 2   (2) 곽춘진 147 23.10.01
세월여류 (시)/ 이선형   (1) emfhd 130 23.09.30
삶의 잔잔한 행복   (2) 직은섬 195 23.09.30
9월을 보내면서 /김남식  file (1) 뚜르 139 23.09.30
우리가 사랑해야 한다면/김용호   (1) 김용호 139 23.09.29
한가위 보름달   (2) 도토리 96 23.09.29
평안의 노래   (1) 도토리 66 23.09.29
손금 - 유현숙   (1) 뚜르 110 23.09.29
독일 2.3편   (1) 소우주 86 23.09.29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