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월에 띄우는 편지 /정태중
뚜르 2023.05.31 10:25:01
조회 234 댓글 2 신고

 

 

 

 

오월에 띄우는 편지  /정태중

 

 

바람이 전하는 연초록 속삭임에

간지럽다는 듯 흔들리는 나무

 

계절을 잊고서

안부 없이 와 있는 푸른 이파리들

바쁘다는 핑계로 보지 못 했다오

 

사랑하는 이여! 무심타 하지 마소

 

아름드리 피웠던

무성한 꽃들의 향연

꽃씨 흩날린 대롱에 고인 빗물

모두가 그리움의 흔적이라오

 

사랑하는 이여!

바람 흐르고 꽃 진 자리 빗물 스미었듯

그대라는 나무에 가을이 물들기 전에

마음 가득 푸른 향기를 담으려 하오

 

부디

그대 옷깃에 비람[毘藍] 지나거든

오월의 바람이 되어 안부를 전하려 하니

계절을 잊은 듯 하지는 마소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행복 찾기   (2) 도토리 172 23.09.24
꽃무릇 /이정원  file (2) 뚜르 167 23.09.24
사랑하는 법   (2) 뚜르 207 23.09.24
♡ 내 안에 살고 있는 너  file (3) 청암 196 23.09.24
서로가 서로를 알아 간다는 건   (1) 직은섬 178 23.09.24
인생은 구름과 바람과 비   (1) 직은섬 187 23.09.23
♡因.,,,,,,緣♡모셔온 글   모바일등록 (3) 백두산 193 23.09.23
당신과 함께해요^^♡   모바일등록 (1) 77현정 182 23.09.23
어떠한 일도 갑자기 이루어지지 않는다   (2) 뚜르 200 23.09.23
선물같은 비   모바일등록 (1) 다재원선심 141 23.09.22
토끼풀꽃   (2) 도토리 139 23.09.22
나무에게 감사하다   (1) 도토리 136 23.09.22
가슴속에   (2) 도토리 179 23.09.22
몸의 소리를 귀담아 듣자   (2) 뚜르 203 23.09.22
구월은 /김영희  file (1) 뚜르 127 23.09.22
9월 벼 (시)/ 이선형   (1) emfhd 111 23.09.22
친구에게   (2) 직은섬 172 23.09.22
강 / 이성복  file 모바일등록 (3) 가을날의동화 149 23.09.22
가을 노래   도토리 208 23.09.21
생의 연주   (1) 도토리 136 23.09.21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