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고 겪고 느끼는 것
뚜르 2023.05.09 09:08:37
조회 306 댓글 0 신고




내가 허약한 가설 위에 지어 올렸던 환상의 성은
눈 깜짝할 사이에 무너져내리고 말았다.
그 후에는 무감각하고 밋밋한 평면이 덩그렇게 남아있을 뿐이었다.

- 무라카미 하루키, 장편소설 ‘상실의 시대’ 중에서


어느 날 내가 믿었던 것들이 환상이었음을 깨닫곤 합니다.
그저 생각만으로 지어 올린 가설과 논리들.
경험과 실재가 없는 것들은 쉽게 무너집니다.
확신으로 변하기 위해서는 직접 보고 겪고 느끼는 것이 중요합니다.


<사색의 향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하늘 같은 사랑   (1) 도토리 335 23.08.27
작은 새의 노래   (2) 도토리 295 23.08.27
파도   (1) 도토리 128 23.08.27
짧은 말 한마디   (1) 직은섬 358 23.08.27
멋있는 사람   (2) 직은섬 331 23.08.26
가족 (시) / 이선형   (2) emfhd 238 23.08.26
인생은 1인치   (3) 뚜르 365 23.08.26
♡ 참 오랜만에 만났다  file (6) 청암 331 23.08.26
♡탁주 한 잔♡톡 친구가   모바일등록 (1) 백두산 290 23.08.25
가을사랑 그 깊은 곳에   (2) 곽춘진 472 23.08.25
속도를 줄이세요   (2) 뚜르 348 23.08.25
​쉬 - 문인수   (4) 뚜르 206 23.08.25
욕심의 문제  file 모바일등록 (4) 가을날의동화 375 23.08.25
♡늙음은 자연의. 섭리♡밴드에서   모바일등록 (1) 백두산 300 23.08.24
나팔꽃과 장미 사이 / 김금용  file (4) 뚜르 291 23.08.24
♡ 친구 사이의 충고  file (6) 청암 390 23.08.24
백일홍 찬가   (1) 도토리 180 23.08.24
누룽지   (1) 도토리 141 23.08.24
봉선화 꽃물   (2) 도토리 166 23.08.24
인디언 노인과 양파   (4) 뚜르 286 23.08.24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