벚꽃이 지던 날
솔새 2023.04.10 16:38:01
조회 259 댓글 0 신고

벚꽃이 지던 날 _  솔새김남식

벚꽃이 비바람에 하염없이 지던 날
아쉬움의 허전한 가슴으로
그대를 배웅합니다
황홀하다 못해 백설처럼 곱게 피어오른
아름다운 흰 백의 꽃이여

오랜 세월 지났음에도
내 보라고 이다지도 곱게 피었나
수줍은 꽃망울 터 드리며
화사한 미소로 다가 오더니
보드라운 연인의 입술처럼
황홀한 꽃잎 속으로 취 하기도 전에

한 사나흘 쭈욱
그대를 바라보기도 전에
아니,
다시 보려고 뜰 앞에 나서기도 전에
어느덧 가지마다 하얀 꽃잎이
하염없이 떨어집니다

그래더는 내 마음 주지 말아야 한다
다부진 그 생각은 어디로 갔는지
화사한 미소로 다가와서
비벼대도 녹지 않는 언 가슴을
가지마다 흔들어 놓고
홀연히 떠나려 하다니 가슴이 아파옵니다

작별은 이미 예고된 것이라서
이제 더는 막을 수 없음에
쓸쓸하게 그냥 발 길을 돌립니다
부디 잘 가시옵소서
정말 그대를 사랑했습니다

그대가 떠난 뒤
그리움이 가지마다 ​푸른 잎으로
하나 둘 피어나고
따사한 유월의 햇살 속에서
뻔이 까맣게 영글어 갈 때쯤에
그대 그리움이 멀어지려나
그대 생각 잊혀지려나

벚꽃이 비바람에 하염없이 지던 날
아쉬움의 허전한 가슴으로
그대를 배웅합니다
안녕히 가시옵소서

 

 


* 아래 주소를 크릭 하세요 

 

=> https://youtu.be/MQ1fOr35QII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9)
나의 길   new (1) 네잎크로바 66 07:29:21
★따뜻하게 안아주세요★   (1) 네잎크로바 166 24.02.27
한가지 소망이 있습니다   네잎크로바 232 24.02.26
천숙녀의 [기다림]  file 모바일등록 (4) k남대천 271 24.02.25
꽃과 인생   (2) 도토리 304 24.02.23
징검돌   (2) 도토리 183 24.02.23
진리   (2) 도토리 155 24.02.23
☆말의 지혜 ☆카페에서   모바일등록 (1) 백두산 269 24.02.23
몇 번의 겨울  file 모바일등록 (1) 가을날의동화 323 24.02.22
바쁜 사람은 늙지 않는다   네잎크로바 350 24.02.22
사랑가   (2) 도토리 222 24.02.22
어린이는 어른의 아버지   (2) 도토리 161 24.02.22
인생 학교   (2) 도토리 149 24.02.22
일상의 순간들 속에 숨겨진 치유의 힘   (1) menta 250 24.02.21
오늘같이 봄비가 오는 날은(자작글)   (1) 미지공 249 24.02.21
인생의 사계절   (2) 도토리 288 24.02.21
사계(四季)   (2) 도토리 163 24.02.21
사랑의 불꽃   (2) 도토리 161 24.02.21
사랑의 꽃   (2) 도토리 189 24.02.20
환갑을 자축하는 시   (2) 도토리 169 24.02.20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