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깊이만큼 모바일등록
가을날의동화 2023.03.28 09:05:43
조회 448 댓글 2 신고


 

 

 

참 괜찮은 사람도

참 능력 있던 사람도

허물어질 때가 있다.

 

 

근사한 생각을 하던 사람도

교양을 쌓았던 사람도

헤매일 때가 있다.

 

 

스스로 강한 사람이라도

스스로 비밀을 지키던 사람도

휘청거릴 때가 있다.

 

 

보면 볼수록 매력 있던 사람도

좋은 것만 보였던 사람도

평범에 못 미칠 때가 있다.

 

 

살다보면 쌓고 쌓았던 인품이

한순간 무너지는 그런 때가 있다.

 

 

무너지기 때문에 아름답고

일어나기 때문에 성숙해지고

그 깊이만큼 행복해지는 것 아닐까

 

글/ 정외숙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8)
먼 여름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19 11:50:32
되돌릴 수 없는 것   new 뚜르 74 08:51:16
그날 나는 슬픔도 배불렀다 / 함민복  file new 뚜르 64 08:51:09
♡ 위대한 생각은 가슴에서  file new (1) 청암 58 08:00:36
스마일   new 도토리 42 07:25:39
장미의 계절   new 도토리 54 07:24:38
들꽃 가정   new 도토리 35 07:23:49
용서는 사랑에 완성이래요   new 직은섬 41 07:07:41
6월의 일   도토리 120 23.06.01
6월 첫날의 시   도토리 108 23.06.01
6월의 시   도토리 146 23.06.01
유월엔 보리바람 슬프다  file 모바일등록 가을날의동화 135 23.06.01
정지선과 신호등이 필요하다   뚜르 162 23.06.01
6월 아침 /박인걸  file (1) 뚜르 143 23.06.01
우산이 되여 주고 싶습니다   직은섬 109 23.06.01
♡ 세월  file (2) 청암 126 23.06.01
❤️소중한 것은 당신입니다 ♡❤️모셔온 글   모바일등록 (1) 백두산 155 23.06.01
천숙녀의 [젖은 이마]  file 모바일등록 (1) k남대천 199 23.05.31
오월에 띄우는 편지 /정태중  file (2) 뚜르 149 23.05.31
영화의 여운을 느끼는 법   뚜르 135 23.05.31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