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석에게
뚜르 2023.03.28 09:01:20
조회 240 댓글 0 신고




구석을 혈육 보듯이 본다
구석을 보면
너 밥은 먹었니? 하고 묻고 싶어진다

구석에는 아무것도 없다

자신의 빛나는 것을
구석에 배치하는 사람은 없을 것이다

찬밥 한 덩이로 웅크린 구석들

눈물을 닦고 코를 푼 휴지를 너에게 주마
씩씩하게 밖을 향해 나가는 내 발걸음 소리를
또한 너에게 남기마

내가 구석이 되어 다시 돌아왔을 때
그 발걸음과 쓸쓸을 내가 기억하게 해다오

- 김대호, 시 '구석에게'


나, 라는 구석과 너, 라는 구석.
우리는 어쩌면 모두 구석들이지.
그러나 때로 중앙으로 나가고 싶은 구석이야.

구석이어서 쓸쓸하고
구석이어서 안심이기도 한 구석들.
웅크린 구석이 주는 평안과 안도를 알까?

밝은 곳으로 내보낼 충전소이기도 해. 구석은,



<사색의 향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8)
먼 여름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19 11:50:32
되돌릴 수 없는 것   new 뚜르 74 08:51:16
그날 나는 슬픔도 배불렀다 / 함민복  file new 뚜르 64 08:51:09
♡ 위대한 생각은 가슴에서  file new (1) 청암 58 08:00:36
스마일   new 도토리 42 07:25:39
장미의 계절   new 도토리 54 07:24:38
들꽃 가정   new 도토리 35 07:23:49
용서는 사랑에 완성이래요   new 직은섬 41 07:07:41
6월의 일   도토리 120 23.06.01
6월 첫날의 시   도토리 108 23.06.01
6월의 시   도토리 146 23.06.01
유월엔 보리바람 슬프다  file 모바일등록 가을날의동화 135 23.06.01
정지선과 신호등이 필요하다   뚜르 162 23.06.01
6월 아침 /박인걸  file (1) 뚜르 143 23.06.01
우산이 되여 주고 싶습니다   직은섬 109 23.06.01
♡ 세월  file (2) 청암 126 23.06.01
❤️소중한 것은 당신입니다 ♡❤️모셔온 글   모바일등록 (1) 백두산 155 23.06.01
천숙녀의 [젖은 이마]  file 모바일등록 (1) k남대천 199 23.05.31
오월에 띄우는 편지 /정태중  file (2) 뚜르 149 23.05.31
영화의 여운을 느끼는 법   뚜르 135 23.05.31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