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분수형 성장
뚜르 2023.03.28 08:57:17
조회 216 댓글 0 신고


 

한 사람이 화초를 선물 받았습니다.
그는 생각날 때마다 틈틈이
화초에 물을 주었습니다.

그런데 이상하게도 자라는 낌새가 없었습니다.
그렇다고 말라죽은 것도 아니었습니다.
화초가 새싹을 틔우지 않으니
키우는 기쁨이 없었습니다.

결국, 그는 분갈이하기로 결심했습니다.
화초에 비해 화분이 작아도 성장에 방해가
될 수 있기 때문이었습니다.

그런데 화분을 뒤집었을 때
전혀 자란 것 같지 않던 화초의 뿌리가
화분 가득 찬 것이었습니다.

화초는 줄기가 위로 자라거나
잎이 무성히 돋지는 않았지만,
그 안에서 수많은 뿌리가 여러 가닥으로
길게 뻗어나가고 있었습니다.

화초가 자라지 않았던 이유는
뿌리를 내리는 동안 줄기가 잠시 성장을
멈췄기 때문이었습니다.

화초가 밑으로는 자라지 않고 위로만 자라는
가분수형 성장을 했다면 쉽게 흔들려
위험했을 것입니다.

따라서 화초는 더 높이 더 튼튼하게 자라기 위해
먼저 위가 아닌 아래로 뿌리를 내리면서
성장의 기초를 다지고 있었던 셈입니다.

 

 

우리는 겉으로 드러나는 성장에만 주목합니다.
빠르게 성장하는 것이 좋아 보이지만,
뿌리가 깊지 않은 이러한 가분수형 성장은
장기적으로 좋지 않습니다.

느리더라도 천천히 내실을 다지며
성장하는 것이 더 높이 올라갈 수 있는
성장의 밑거름입니다.

 

# 오늘의 명언
뿌리 깊은 나무는 바람에 흔들리지 않는다.
심지를 굳게 하고 자신이 원하는 바를 따라
묵묵히 나아갈 것이다.
– 마크 주커버그 –

 

<따뜻한 하루>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8)
버큰헤드 정신   new 뚜르 36 09:11:40
덜 미워하고 더 사랑하겠습니다  file new 뚜르 40 09:11:29
♡ 기적을 포기하지 마라  file new 청암 46 07:52:07
옜날에 어떻게 사셨어요   new 직은섬 37 06:47:33
담쟁이가 살아가는 법   new 도토리 62 01:04:04
담쟁이의 노래   new 도토리 37 01:02:26
초록 나무에게   new 도토리 50 01:01:38
시간  file 모바일등록 new (2) 가을날의동화 111 23.06.06
오산학교의 시작   뚜르 110 23.06.06
현충일을 말하다 /박미리  file (4) 뚜르 93 23.06.06
행복 넌 내꺼야 ♡❤️🧡모셔온 글   모바일등록 (1) 백두산 149 23.06.06
중요한 것은 나임니다   (2) 직은섬 144 23.06.06
장미와 인동초   도토리 92 23.06.06
장미 앞에서   도토리 86 23.06.06
현충일의 기도   (1) 도토리 82 23.06.06
삶 그무게에 내가 있었다   모바일등록 (2) 대관령양반 150 23.06.05
오늘 기차를 타라  file 모바일등록 블루아이스 228 23.06.05
두물머리 보리밭 끝 / 류 근   (2) 뚜르 150 23.06.05
깨달음은 늦게 오더라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223 23.06.05
낚시꾼 이야기   뚜르 126 23.06.05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