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에 읽는 시 모바일등록
김별 2023.03.14 08:43:45
조회 377 댓글 0 신고

아침에 읽는 시 

 

아침에 일어나 시를 읽습니다

풀잎에 이슬이 맺힐 시간

꽃봉오리가 막 터질 시간 읽는 시는 

영혼 깊숙한 곳까지 깨워줍니다

 

아직 아무도 오지 않은 약수터에 

더 깨끗한 물이 고이는 시간

오늘 첫 비행 연습을 해야 할 아가새가 눈 뜰 시간

고단한 당신이 조금 더 자야 하는 시간

읽는 시는

흐려있던 눈을 맑게 합니다

 

평소에는 시시해서

그냥 지나쳤을 것들이

별 볼 일 없다고 무시했던 것들이

보이지도 느끼지도 못했던 것들이

아침에는 비로소 보이고 느낄 수 있습니다

 

아침에 읽는 시는

밤새 뒤척인 갈증에 마신 시원한 약수 한 모금같이

전신을 청량함으로 깨워줍니다

그리하여

당신이 말한 진실을 이제 이해할 것 같습니다 

그 사랑도 그 슬픔도 그 아픔도 

그 미움까지도

진정으로 이제 다 사랑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오늘도

처음으로 떠오를 해가

얼굴을 씻을 시간

단정히 앉아 시를 읽습니다

 

**********김별******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싸움을 피하는 이유   뚜르 174 23.06.03
보이지 않는 곳으로 간다...  file 뚜르 130 23.06.03
흑점(그 유월, 어느 날)   (1) 곽춘진 169 23.06.02
먼 여름  file 모바일등록 가을날의동화 184 23.06.02
되돌릴 수 없는 것   뚜르 244 23.06.02
그날 나는 슬픔도 배불렀다 / 함민복  file 뚜르 172 23.06.02
♡ 위대한 생각은 가슴에서  file (2) 청암 179 23.06.02
스마일   도토리 103 23.06.02
장미의 계절   도토리 120 23.06.02
들꽃 가정   도토리 96 23.06.02
용서는 사랑에 완성이래요   직은섬 118 23.06.02
6월의 일   도토리 180 23.06.01
6월 첫날의 시   도토리 144 23.06.01
6월의 시   도토리 239 23.06.01
유월엔 보리바람 슬프다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180 23.06.01
정지선과 신호등이 필요하다   뚜르 224 23.06.01
6월 아침 /박인걸  file (2) 뚜르 193 23.06.01
우산이 되여 주고 싶습니다   직은섬 147 23.06.01
♡ 세월  file (3) 청암 188 23.06.01
❤️소중한 것은 당신입니다 ♡❤️모셔온 글   모바일등록 (2) 백두산 197 23.06.01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