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벌써 - 이재무
뚜르 2023.03.04 11:51:00
조회 244 댓글 0 신고

 나는 벌써 - 이재무

삼십 대 초 나는 이런 생각을 하며 살았다

오십 대가 되면 일에서 벗어나 오로지 나 자신만을 위해 살겠다

사십 대가 되었을 때 나는 기획을 수정하였다

육십 대가 되면 일 따위는 걷어차 버리고 애오라지 먹고 노는 삶에 충실하겠다

올해 예순이 되었다

칠십까지 일하고 여생은 꽃이나 뒤적이고 나뭇가지나 희롱하는 바람으로 살아야겠다

나는 벌써 죽었거나 망해버렸다

 

 

<블로그 '시와 음악이 머무는 곳'>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행복 꽃   도토리 137 23.05.07
연가  file 모바일등록 (1) 블루아이스 281 23.05.07
인생   도토리 183 23.05.06
내 맘속 초록나무 한 그루   도토리 129 23.05.06
꽃병   도토리 68 23.05.06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꽃   (1) 직은섬 215 23.05.06
큰 바위 얼굴   (2) 뚜르 188 23.05.06
그대 봄비처럼 오시렵니까 /김설하  file (1) 뚜르 186 23.05.06
♡ 말하는 것도 배워야 한다  file (8) 청암 227 23.05.06
연잎밥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138 23.05.06
민들레 홀씨처럼   도토리 124 23.05.05
바이킹   도토리 56 23.05.05
가만한 사랑   (4) 도토리 131 23.05.05
너 자신을 알라   (1) 뚜르 194 23.05.05
절제   뚜르 150 23.05.05
너무 좋아할 것도 너무 싫어할 것도 없다   (2) 직은섬 200 23.05.05
비가 내린다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221 23.05.05
♡ 진정으로 현명해 진다는 것  file (2) 청암 185 23.05.05
♡깨진 꽃병♡모셔온 글   모바일등록 (1) 백두산 172 23.05.04
오월에 띄우는 편지 /정태중  file (2) 뚜르 269 23.05.04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