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순절 4일]하나님은 우리의 피난처
해피니스23 2023.02.26 00:28:00
조회 191 댓글 0 신고
샬롬~!
사순절 4 일째 입니다.

시편 46:1-11 ‘하나님은 우리의 피난처’

1 하나님은 우리의 피난처시요 힘이시니 환난 중에 만날 큰 도움이시라

2 그러므로 땅이 변하든지 산이 흔들려 바다 가운데에 빠지든지

3 바닷물이 솟아나고 뛰놀든지 그것이 넘침으로 산이 흔들릴지라도 우리는 두려워하지 아니하리로다

4 한 시내가 있어 나뉘어 흘러 하나님의 성 곧 지존하신 이의 성소를 기쁘게 하도다.

5 하나님이 그 성 중에 계시매 성이 흔들리지 아니할 것이라 새벽에 하나님이 도우시리로다

6 뭇 나라가 떠들며 왕국이 흔들렸더니 그가 소리를 내시매 땅이 녹았도다

7 만군의 여호와께서 우리와 함께 하시니 야곱의 하나님은 우리의 피난처시로다 

8 와서 여호와의 행적을 볼지어다. 그가 땅을 황무지로 만드셨도다.

9 그가 땅 끝까지 전쟁을 쉬게 하심이여 활을 꺾고 창을 끊으며 수레를 불사르시는도다.

10 이르시기를 너희는 가만히 있어 내가 하나님 됨을 알지어다 내가 뭇 나라 중에서 높임을 받으리라 내가 세계 중에서 높임을 받으리라 하시도다.

11 만군의 여호와께서 우리와 함께 하시니 야곱의 하나님은 우리의 피난처시로다. 


1절의 말씀처럼 환난 중에 만날 큰 도움이시라라고 말씀하신 것처럼 천재지변이나 전쟁이나 파도에 밀려갈지라도 두려워 하지 않게 하여 주옵소서
주님으로 인하여 모든 두려움과 염려가 물러가고 평안과 평강의 하나님을 기뻐하며 즐겁게 송축하나이다.
어떤 천재지변이 닥쳐온다 할지라도 안전한 피난처 되시는 하나님이 계시다는 사실을 잊지 않았기를 바라며 오늘도 주님의 제자되길 간절히 바라고 기도합니다.
아멘



>>사순절네번째말씀듣기 바로가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천숙녀의 [묵묵히 하루를]  file 모바일등록 k남대천 220 23.05.10
♡ 만남의 기적  file (4) 청암 348 23.05.10
매일 같은 날을 살아도   직은섬 294 23.05.10
사랑이 나에게 가르쳐 준 것들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361 23.05.10
철쭉을 추모함   도토리 120 23.05.09
웃음으로   (2) 도토리 208 23.05.09
놓아버림   도토리 151 23.05.09
젊음에게  file 모바일등록 (3) 가을날의동화 219 23.05.09
보고 겪고 느끼는 것   뚜르 292 23.05.09
웃음으로 극복하기   (4) 뚜르 277 23.05.09
♡ 꼭 필요한 말만 하자  file (8) 청암 254 23.05.09
아름다운 삶을 위한 생각   (1) 직은섬 262 23.05.09
그리움에 젖어드는 날(자작글)   (1) 미지공 266 23.05.08
♡작은 천국 ♡   모바일등록 (2) 백두산 267 23.05.08
나의 가슴 속에 담긴 꿈은 무엇인가?   (2) 뚜르 332 23.05.08
깊은 강물, 조그마한 웅덩이   (1) 뚜르 238 23.05.08
♡ 나답게 산다 것  file (6) 청암 368 23.05.08
<br>◈ 조금씩 아름다워지는 사람   (1) 직은섬 222 23.05.08
엄마  file 모바일등록 (4) 가을날의동화 210 23.05.08
엄마를 찬양하는 시   도토리 132 23.05.08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