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야
직은섬 2023.02.23 08:14:16
조회 316 댓글 0 신고



      친 구 야
      친구야! 화가 나거든
      한 발자욱 물러설 수 있는 양보를 가져보렴
      친구야! 외로움에 매달리거든
      조개껍질 하나라도 친근감을 가져보렴
      친구야! 아픔에 시달리거든
      경건한 마음으로 기도 드려보렴
      친구야! 현실이 부족하거든
      온 정을 다하는 노력으로 미래를 설계해 보렴
      친구야! 실의에 빠졌거든
      떠오르는 태양의 용기를 배우렴
      친구야! 가난이 있거든
      마음만은 알뜰히 꽃 향내나는 부자가 되어보렴
      친구야! 사랑이 있거든
      모든 사람의 가슴에 심어보렴
      친구야! 소망이 있거든
      꺼져가는 길목마다 꽃피워 보렴
      친구야! 미움이 있거든
      하이얀 솜사탕으로 부드럽게 녹여주렴
      친구야! 노여움을 샀거든
      무지개 빛깔 사랑으로 용서해 주렴
      친구야! 분노가 이글거리거든
      맑은 이슬속에 곱게 묻어주렴
      친구야! 욕심을 가졌거든
      지나가는 미풍에 훌훌 날려 보내렴
      친구야! 원한을 품었거든
      미련없이 흰구름에 띄어 보내렴
      친구야! 믿음이 있거든
      마음에서 마음으로 전해주렴
      친구야! 사랑이 떠나거든
      "나는 사랑하였으므로 행복하였네" 라는
      하이네의 시를 읊어 보렴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아직도 기다림이 있어 행복하다   (2) 직은섬 238 23.05.11
언어의 이기주의   뚜르 227 23.05.10
어머니를 찾아서 / 조태일   (2) 뚜르 182 23.05.10
천숙녀의 [묵묵히 하루를]  file 모바일등록 k남대천 220 23.05.10
♡ 만남의 기적  file (4) 청암 349 23.05.10
매일 같은 날을 살아도   직은섬 294 23.05.10
사랑이 나에게 가르쳐 준 것들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362 23.05.10
철쭉을 추모함   도토리 120 23.05.09
웃음으로   (2) 도토리 208 23.05.09
놓아버림   도토리 151 23.05.09
젊음에게  file 모바일등록 (3) 가을날의동화 221 23.05.09
보고 겪고 느끼는 것   뚜르 292 23.05.09
웃음으로 극복하기   (4) 뚜르 277 23.05.09
♡ 꼭 필요한 말만 하자  file (8) 청암 258 23.05.09
아름다운 삶을 위한 생각   (1) 직은섬 262 23.05.09
그리움에 젖어드는 날(자작글)   (1) 미지공 266 23.05.08
♡작은 천국 ♡   모바일등록 (2) 백두산 267 23.05.08
나의 가슴 속에 담긴 꿈은 무엇인가?   (2) 뚜르 332 23.05.08
깊은 강물, 조그마한 웅덩이   (1) 뚜르 238 23.05.08
♡ 나답게 산다 것  file (6) 청암 371 23.05.08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