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은 인생의 아름당ㄴ 향기
직은섬 2023.02.06 08:01:49
조회 345 댓글 0 신고


◈ 인생은 홀로 핀 꽃 ◈

세월 바람은 늘 바쁘다.
걸어가지 않고,
양 방향으로 가지 않고,
제 앞만 달려가는 길
멈춤도 없고 쉼터도 없다.
인생은 겨울에 핀 꽃이다.
모진 바람 부는 언덕에
양지 바른 터 골라
신이 주신 생명줄 끊고
살아 보겠다고 피어난 꽃.
손잡고 피는 꽃은 없다.
모두가 홀로 피어
인연이 심은 꽃밭에서
서로의 사랑 짝을 찾는다.
꽃 몽우리 활짝 피울 때
사랑을 얻기 위한 내가
미처 알아내지 못한 꽃잎에
마음을 세월 삼키면 알 수 있을까?
인생의 꽃도
아무 아픔 없이 피고 지면
조화 꽃이니
이 세상 고통 없이
살아가는 것이 무엇 있을까.
우리의 삶은 사계절이다.
꽃이 푸르게 살다가
수만 가지 사연을 안고
몸을 실어
하얀 바람 되어 떠나는 인생.
영혼처럼 가슴에 남겨 두었던
사랑 슬픈 날에 기억들마저
오늘도 시간을 타고
아픈 인생길을 혼자서 간다.
【-* 글 / 청하 허석주 *-】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8)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8)
버큰헤드 정신   new 뚜르 51 09:11:40
덜 미워하고 더 사랑하겠습니다  file new 뚜르 62 09:11:29
♡ 기적을 포기하지 마라  file new 청암 57 07:52:07
옜날에 어떻게 사셨어요   new 직은섬 42 06:47:33
담쟁이가 살아가는 법   new 도토리 68 01:04:04
담쟁이의 노래   new 도토리 39 01:02:26
초록 나무에게   new 도토리 57 01:01:38
시간  file 모바일등록 new (2) 가을날의동화 115 23.06.06
오산학교의 시작   뚜르 112 23.06.06
현충일을 말하다 /박미리  file (4) 뚜르 95 23.06.06
행복 넌 내꺼야 ♡❤️🧡모셔온 글   모바일등록 (1) 백두산 152 23.06.06
중요한 것은 나임니다   (2) 직은섬 148 23.06.06
장미와 인동초   도토리 97 23.06.06
장미 앞에서   도토리 89 23.06.06
현충일의 기도   (1) 도토리 84 23.06.06
삶 그무게에 내가 있었다   모바일등록 (2) 대관령양반 151 23.06.05
오늘 기차를 타라  file 모바일등록 블루아이스 230 23.06.05
두물머리 보리밭 끝 / 류 근   (2) 뚜르 152 23.06.05
깨달음은 늦게 오더라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224 23.06.05
낚시꾼 이야기   뚜르 126 23.06.05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