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치미
몽중한 2023.01.23 13:07:04
조회 222 댓글 5 신고

음원출처 : 저작권없는 음원 ㅡ"HYP MUSIC - BGM Design"""

음악을 들으시려면 세모꼴의 플레이 키를 누르세요

 

동치미

 

하얀 눈으로 이불 덮어쓴

장독 안에서

동치미는 누굴 기다리나

심심했던 동치미가

이웃의 빨간 김치에게

마실을 가자 한다

부엌 아궁이에 뜨듯이

몸 지진 고구마가

목이 마르다 해도

짐짓 모른 척

화롯불에 숨은 밤이

타닥타닥 기침을 해도

내 몰라라 모른 척

목욕재계한 국수

동침 하자 애원을 해도 

시침 떼 곤 모른 척

심술이 난 동치미

그저 모른체한다

뜨거운 국물 마셔 놓곤

시원하다 말한

밉깔스런 당신 얄미워

눈 흘 긴 동치미는 뾰로통

.

.

.

.

.

.

내 어릴 적엔 몰랐었지 뚝배기의 뜨거운 국물 마셔놓곤

어른들이 하신 시원하다란 그 말

윙윙 찬바람 부는 겨울철 추위에도

살얼음 동동 동치미 국물에 국수를 말아 드시는 어른들

내 어릴 적엔 그 맛 몰랐었지

타닥타닥 군밤 익는 소리에 침은 꼴깍

화롯불에 옹기종기 모여앉은 쪼맨한 아이들

아궁이 불씨에 몰랑몰랑 익은 고구마에

명절날 먹은 느끼한 음식에

동치미가 최고란 걸 어릴 적엔 몰랐었지

아삭아삭 그 소리가 미각의 전율 일으킬 줄 몰랐었지

아 내 그립구나

화롯불에 타닥거렸던 군밤

아궁이 속 고구마와 까무잡잡의 옷을 입은 옥수수도

에어프라이가 그 맛을 알까

전자레인지가 그 맛을 알까

지난 시절에 묻어둔 그 달콤함의 기막힌 맛을 어찌 알까

밤새 메슥거린 속을 달랜 살얼음 동동의 그 동치미 맛을

내 이제 어른이 되어보니

얼까 말까 한.. 살얼음 살포시 한.. 그 오묘한 맛을..

이젠 아쉽게도 빌딩 숲 도시에선 고향의 그 맛 찾을 수 없다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최고의 약   뚜르 199 23.03.24
♡ 세상은 당신이 필요하다  file 청암 216 23.03.24
미소속에 고운 행복   직은섬 162 23.03.24
꽃잎 편지  file 모바일등록 (3) 가을날의동화 203 23.03.24
손님의 노래   도토리 133 23.03.24
하루살이   도토리 123 23.03.24
설거지와 인생   도토리 112 23.03.24
숲 한가운데 서서   모바일등록 다재원선심 180 23.03.23
봄비에게   도토리 174 23.03.23
봄비   도토리 128 23.03.23
꽃샘추위 속 봄비   도토리 131 23.03.23
행복해지는 말 힘을 주는 글귀   바운드 184 23.03.23
아름다운 동행  file 모바일등록 (1) 가을날의동화 226 23.03.23
어느 봄 날 내게 쓰는 편지  file 솔새 196 23.03.23
햇봄 그녀는 /박얼서   뚜르 183 23.03.23
행복의 날… 당장 행복해지는 방법은?   뚜르 173 23.03.23
♡ 더 멀리 뛰기 위해  file (2) 청암 177 23.03.23
천숙녀의 [시린 등짝]  file 모바일등록 (2) k남대천 224 23.03.23
♡인생(人生) 두 번은 살지 못한다♡ 모셔온 글   모바일등록 백두산 169 23.03.22
뜨거운 물잔  file 모바일등록 가을날의동화 215 23.03.22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