옹달샘 같은 친구
직은섬 2023.01.16 07:58:55
조회 352 댓글 0 신고

 


옹달샘 같은 친구
졸~졸~졸 흐르는 시냇물처럼
언제나 따뜻한 마음 한 줄기가 고요하게
가슴으로 흐르는 것이
친구입니다.
매일 만나도 매일 만나지 않아도
가까이 있든 멀리 있든 고요히 흐르는 강물처럼
늘 가슴 한편에 말없이 잔잔한 그리움으로 밀려오는
친구가 진실한 마음의 진정한 친구입니다.
언제나 그 자리에
그 모습 그대로 오염되지 않는
맑은 샘물처럼, 우정의 마음도
솔솔 솟아나는 그런 친구가
맑은 영혼의 친구입니다.
친구 간에는
어떤 언어가 필요 없습니다.
친구가 지금 어떤 상황이든 어떤 심정이든
굳이 말을 안 해도 가슴으로 느낄 수 있는 친구
가슴에 담아있는 친구, 그런 친구가 진정한
마음의 친구입니다.
마음을 담아 걱정해 주는
따뜻한 말 한마디가 얼어붙은 가슴을 녹이고
바라보는 진실한 눈빛이 아픈 마음을 적시게 하는
그런 친구가 영원히 변치 않는
우정의 친구입니다.
친구 지간에는
아무런 대가도 계산도 필요하지 않습니다.
멀리 있어도 마음으로 의지하고
늘 그리워하는 것만으로도
인생의 동반자와 같은
진정한 친구입니다.
살아가는 동안 같이 아파하고
함께 웃을 수 있는 희, 노, 애, 락을 같이 할 수 있는
지란지교와 같은 그런 친구가
진정한 친구입니다.
우리.
마음 한 자락 비우고 이런 친구가
되지 않으시렵니까?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7)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8)
숲 한가운데 서서   모바일등록 new 다재원선심 84 12:08:36
봄비에게   new 도토리 98 10:56:33
봄비   new 도토리 81 10:55:54
꽃샘추위 속 봄비   new 도토리 80 10:55:18
행복해지는 말 힘을 주는 글귀   new 바운드 89 10:50:06
아름다운 동행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108 10:10:35
어느 봄 날 내게 쓰는 편지  file new 솔새 100 09:28:21
햇봄 그녀는 /박얼서   new 뚜르 138 08:40:11
행복의 날… 당장 행복해지는 방법은?   new 뚜르 97 08:40:06
♡ 더 멀리 뛰기 위해  file new 청암 104 08:28:53
천숙녀의 [시린 등짝]  file 모바일등록 new (1) k남대천 168 00:01:57
♡인생(人生) 두 번은 살지 못한다♡ 모셔온 글   모바일등록 백두산 136 23.03.22
뜨거운 물잔  file 모바일등록 가을날의동화 183 23.03.22
엄마야 누나야 간편 살자   (1) 뚜르 195 23.03.22
유채꽃2 /백승훈   뚜르 113 23.03.22
♡ 참된 친구를 얻는 사람이 되자  file 청암 187 23.03.22
내가 없는 섦은 아무런 의미가 없다   (1) 직은섬 153 23.03.22
춘분의 사랑노래   도토리 168 23.03.21
휘파람   도토리 126 23.03.21
꽃샘추위 속 목련   도토리 121 23.03.21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