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리장나무 꽃 /백승훈
뚜르 2023.01.04 08:49:21
조회 195 댓글 2 신고

누리장나무 꽃 : 마편초과의 잎지는 넓은잎 작은키나무로 키 2m 정도로 곧게 자란다.
꽃은 8~9월에 새로 난 가지 끝에 붉은 흰색 꽃이 핀다. 누릿한 장 냄새가 남다고 하여
누리장나무라 하며 지방에 따라선 개똥나무, 구린내나무라고도 한다.


누리장나무 꽃

새해 받은
수많은 SNS 연하장 속에
들어 있던 누리장나무 꽃
녹음 짙은 늦은 여름에 피어나
가을에 청보석 같은 열매를 내어다는
누리장나무 꽃
구린내 난다고 개똥나무로 불려도
약효만큼은 뛰어난 누리장 나무 꽃을
연하장에 끼워 보낸
친구의 마음을 헤아리는 저녁
키를 낮춘 하늘에선
눈이 올 것만 같다


글.사진 - 백승훈 시인

 <사색의 향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7)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8)
엄마야 누나야 간편 살자   new 뚜르 41 08:40:45
유채꽃2 /백승훈   new 뚜르 32 08:40:38
♡ 참된 친구를 얻는 사람이 되자  file new 청암 55 07:57:29
내가 없는 섦은 아무런 의미가 없다   new (1) 직은섬 46 06:57:58
춘분의 사랑노래   new 도토리 110 23.03.21
휘파람   new 도토리 83 23.03.21
꽃샘추위 속 목련   new 도토리 86 23.03.21
초저녁별  file 모바일등록 new (2) 가을날의동화 135 23.03.21
♡ 후회를 남기지 마라  file 청암 188 23.03.21
영원한 따거 배우   (2) 뚜르 139 23.03.21
그대 앞에 봄이 있다 / 김종해   (1) 뚜르 134 23.03.21
미워하지 말고 잊어 버려라   (2) 직은섬 149 23.03.21
봄바람 그네   모바일등록 다재원선심 151 23.03.20
아직은 최악이 아니다   뚜르 234 23.03.20
두 번째 프러포즈   뚜르 189 23.03.20
♡주자의 후회 10 가지♡모셔온 글   모바일등록 (1) 백두산 157 23.03.20
♡ 날마다 삶의 근을 동여 매라  file 청암 187 23.03.20
이런 삶을 살고 싶습니다   (1) 직은섬 198 23.03.20
천숙녀의 [연정]  file 모바일등록 (2) k남대천 172 23.03.20
아름다운 여행  file 모바일등록 블루아이스 353 23.03.19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