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도 가고 사람도 가지만
직은섬 2022.12.06 09:50:15
조회 387 댓글 0 신고


세월은 가고, 사람도 가지만
지금 이 순간도 시간은 흘러가고 있지요.
이 시간은 다시 오지 않습니다
흘러가 버린 것들이니까요.
사람도 가 버리면 다시 오지 않지요.
그렇게 인연도 세월 따라 흘러갑니다.
한때 품었던 꿈도 흘러가 버립니다.
그렇게 우리가 만나는 시간과 사람은,
꿈은 흘러가 버리는 것이 분명하지요.
그 사람은 없고, 그 친구도 없고 그 꿈도 없습니다.

수녀는 인생을 이렇게 표현했지요.
"인생이란
낯선 여인숙에서의 하룻밤이다."
알지 못하는 낯선 곳에서
그것도 아주 남루한 여인숙에서 하룻밤을
지내본 사람은 그 말의 뜻을 알 겁니다.
, 낯설고, 춥고, 고독하고,
잠은 오지 않고, 바람소리 쌩쌩 들리는
낯선 여인숙에서의 하룻밤...
어쩌면 우리가 사는 건 그런 것인지도 모르지요.
아주 짧고 낯설게 가 버리는 세월...
하지만 우리 마음에 남아 있는 것들은
분명히 존재합니다.
내가 내줬던 마음 내가 받았던 온정
내가 품었던 꿈의 기운 내가 애썼던
노력의 정신...
세월은 가고 사람도 가지만
그 마음은 남아 있는 것...
바로 거기에 우리가 사는 의미가 존재합니다.
지금 이 순간 우리 발자국에는
어떤 마음이 스며들고 있을까요?
아.....좋은 시절이 흐르고 있네요.
-옮긴글-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7)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7)
당신이라는 도둑   new (4) 뚜르 102 09:43:53
초록의 신호를 보낸다   new (4) 몽중환 119 09:32:17
♡ 그대가 사랑스럽다  file new (3) 청암 112 08:58:13
행복 하기 위해 건강하라   new (1) 직은섬 90 07:50:46
겨울비  file 모바일등록 new (1) 김별 97 23.01.27
♡때로는 모자람도 미덕 입니다 ♡   모바일등록 (1) 백두산 132 23.01.27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 - 이상화   (5) 뚜르 185 23.01.27
느슨한 활   뚜르 136 23.01.27
♡ 만족의 법칙  file (2) 청암 197 23.01.27
얼음꽃나무 /문태성   (2) 뚜르 166 23.01.26
♡ 첫사랑을 잊지 못하는 이유  file (2) 청암 213 23.01.26
그녀가 즐거운 이유   (2) 뚜르 183 23.01.26
사랑을 하면서 살아도 모자라는 인생 길   (1) 직은섬 257 23.01.26
인생화(人生畵)를 그리면서   (4) 몽중환 346 23.01.25
♡ 자신이 먼저 인사하기  file (2) 청암 258 23.01.25
너무 욕심을 부리지 말자   직은섬 237 23.01.25
붉은풍년화 /백승훈   (2) 뚜르 154 23.01.25
하얀 비둘기   (4) 뚜르 177 23.01.25
겨울잔디의노래   (1) 도토리 148 23.01.25
동판수진일용방(銅板袖珍日用方)  file (4) 몽중환 174 23.01.24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