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는 꽃잎에 앉은 나비와 같아 모바일등록
김별 2022.12.03 22:00:21
조회 238 댓글 0 신고

시는 꽃잎에 앉은 나비와 같아 / 김별

 

시는 꽃잎에 앉은 나비와 같아

한순간 잡지 않으면

놓치고 말아

 

세월을 잊고 잡은

편편의 시들은 

한 생이 부족할 만큼 황홀한 감동이었지만

세상의 언어인지 

어느 신비로운 영혼의 속삭임인지

알 수가 없어

 

시는 언어의 향기와 같아

눈을 감아도 

마음을 감추어도

온몸으로 전해지는 영감의 전율은

일생을 잠들지 못하는 나비가 되어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꽃

기어이 당신을 찾았습니다

 

일상속 매순간을

꿈을 꾸듯 

파도가 일듯

그리워합니다.

사랑합니다.

 

*****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7)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7)
천숙녀의 [언강]ㅡ시조  file 모바일등록 new k김성남 30 23.02.04
봄이 오면  file 모바일등록 new 김별 77 23.02.04
♡ 결단은 빠를수록 좋다  file new 청암 96 23.02.04
봄 (입춘) /김정섭   new (2) 뚜르 106 23.02.04
공원에서 만난 아저씨   new (1) 뚜르 81 23.02.04
당신 이여만 함니다   new 직은섬 77 23.02.04
그냥 살아가요.   (1) 기분좋은날엔 103 23.02.03
천숙녀의 휴식(시조)  file 모바일등록 (1) k김성남 112 23.02.03
사유상(思惟像)   (2) 뚜르 169 23.02.03
내 것이 아닙니다   (2) 뚜르 177 23.02.03
♡ 걱정하지 말고 실수하자  file (2) 청암 159 23.02.03
내 운명은 내손 안에 있다   (1) 직은섬 166 23.02.03
♡당당 겸손과 오만 사이♡모셔온 글   모바일등록 (1) 백두산 157 23.02.03
대학  file 모바일등록 k김성남 210 23.02.02
마음 밭  file 모바일등록 k김성남 205 23.02.02
봄이 온다  file 모바일등록 (1) 김별 209 23.02.02
진정한 위로   (2) 뚜르 217 23.02.02
황제펭귄의 허들링   (2) 뚜르 146 23.02.02
그의 뒷모습  file (1) 예향도지현 220 23.02.02
겨울 사랑   모바일등록 김별 190 23.02.01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