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답던 가을을 보내는 이 마음
미림임영석 2022.11.25 11:36:59
조회 284 댓글 1 신고

 

 

 

아름답던 가을을 보내는 이 마음 

           by / 美林 임영석


그렇게도 아름답던 가을
천지가 온통 화려한 색깔 잔치
풍경화 지워가는 가을의 뒷모습이여

조석 살며시 찾아온 냉기
찬바람 불어 우수수 옷을 벗어
쓸쓸한 나목들의 바람에 윙윙 노래여

추위에 슬피 우는 소리가
이내 마음도 진정 아픔이어라
어서 빨리 흰 눈이라도 내려주었으면

가을 마음 접고 겨울에는
새하얀 설경으로 달래고 싶어
아직은 겨울비 소식에 조금만 기다려

길거리 상가엔 성탄 트리
여기저기 반짝이 꼬마 등 불빛
11월에 크리스마스 준비 서두릅니다!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7)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7)
♡ 사랑을 통해서만  file new 청암 58 09:34:31
쇠심줄 같이 질긴 인연  file new 솔새 42 09:11:32
멀리 있어도 마음으로 가까운 친구   new 직은섬 66 08:04:26
♡모정의 뱃길♡모셔온 글   모바일등록 new 백두산 54 07:59:04
그리움의 축지법   new 도토리 80 01:46:53
겨울 속의 봄이야기 /박정만   (1) 뚜르 193 23.01.30
보여주고 살펴주고   (1) 뚜르 216 23.01.30
친구 같은 인연   직은섬 198 23.01.30
화톳불, 눈발, 해장국 / 신경림   뚜르 169 23.01.29
♡ 생각의 끈을 놓지 마라  file 청암 287 23.01.29
인생은 길고 가능성은 무한대다   직은섬 238 23.01.29
당신이라는 도둑   (5) 뚜르 281 23.01.28
초록의 신호를 보낸다   (4) 몽중환 258 23.01.28
♡ 그대가 사랑스럽다  file (4) 청암 281 23.01.28
행복 하기 위해 건강하라   (1) 직은섬 202 23.01.28
겨울비  file 모바일등록 (1) 김별 146 23.01.27
♡때로는 모자람도 미덕 입니다 ♡   모바일등록 (1) 백두산 248 23.01.27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 - 이상화   (5) 뚜르 232 23.01.27
느슨한 활   뚜르 181 23.01.27
♡ 만족의 법칙  file (2) 청암 269 23.01.27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