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안한 만낭 좋다
직은섬 2022.11.21 08:44:45
조회 320 댓글 1 신고


◈.편안한 만남이 좋다. ◈

속에 무슨 생각을 할까
짐작하지 않아도 되는 사람
말을 잘 하지 않아도
선한 눈웃음이 정이 가는 사람
문득 생각나 차 한잔 하자고 전화하면
밥 먹을 시간까지 스스럼없이 내어주는 사람
장미처럼 화려하진 않아도
풀꽃처럼 들꽃처럼 성품이 온유한 사람
머리를 써서 상대를 차갑고 냉철하게 하는 사람보다,
가슴을 써서 만나고 나면 가슴이 따뜻해 지는 사람
마음이 힘든 날엔 떠올리기만 해도
그냥 마음이 편안하고 위로가 되는 사람
흐린 날에 고개 들어 하늘을 보면
왠지 햇살같은 미소 한번 띄워줄 거 같은 사람
바빠 자주 연락하지 못해도
서운해 하지 않고,
오히려 뒤에서 말없이 기도해 주는 사람
내 속을 하나에서 열까지 다 드러내지 않아도
헤아려 너그러이 이해 해 주는 사람
사심없이 순수한 마음으로
상대가 잘 되기를 바라는 사람
진심으로 충고를 해주면 진심으로 고마워
하고 자신을 돌아볼 줄 아는 사람
어딘가 꼬여서 항상 부정적인 사람보다
매사에 감사하고 긍정적인 사람
말보다 한마디의 침묵에도
내 속을 알아주는 사람
양은 냄비처럼 빨리 끓지 않아도
뚝배기처럼 느리고 더디게 끓어도,
한번 끓은 마음은 쉽사리 변치 않는 사람
스스로 교만하지 않고 남이 나를 인정할 때까지,
그 때를 묵묵히 기다릴 줄 아는 겸손한 사람
사람을 물질로 판단하지 아니하고,
사람의 마음에 더 중심을 두는 사람
진솔함이 자연스레 묻어
내면의 향기가 저절로 배어나오는 사람
진정한 가치가 무엇인지 알고서
그에 흔들림없이 자신을 지키는 사람
세상 풍파 사람 풍파에도
요동치지 않고, 늘 변함없고 한결같은 사람
그래서 처음보다 알수록 더 편한 사람~
- 좋은 글 중에서 -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7)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7)
♡ 자신을 칭찬하라  file new (1) 청암 140 08:08:11
사랑은 인생의 아름당ㄴ 향기   new 직은섬 109 08:01:49
봄이 오고 있다 /이지엽   new (1) 뚜르 125 06:53:14
모든 관계는 나에게 달려있다   new 뚜르 129 06:31:17
그 겨울의 끝자락에서  file new 예향도지현 101 06:29:44
천숙녀의 [달 하나]  file 모바일등록 k김성남 104 23.02.05
남자는 가슴에 묻어두고 사는 게 있다   뚜르 238 23.02.05
어느 교장 선생 훈화 말씀 / ​남호섭   (2) 뚜르 160 23.02.05
노인들의 나들이   소우주 125 23.02.05
연습   직은섬 112 23.02.05
♡ 누군가를 사랑한다는 것은  file 청암 165 23.02.05
고운 머음으로 살고 싶습니다   직은섬 125 23.02.05
책 속의 한 줄/그도세상   김용호 101 23.02.05
천숙녀의 [언강]  file 모바일등록 k김성남 106 23.02.04
봄이 오면  file 모바일등록 김별 176 23.02.04
♡ 결단은 빠를수록 좋다  file 청암 210 23.02.04
봄 (입춘) /김정섭   (4) 뚜르 196 23.02.04
공원에서 만난 아저씨   (2) 뚜르 153 23.02.04
당신 이여만 함니다   직은섬 151 23.02.04
그냥 살아가요.   (1) 기분좋은날엔 168 23.02.03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