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어릴 적 추억
청암 2022.10.31 08:09:29
조회 256 댓글 0 신고

 

 

  

어릴 적 추억

 

 

 

 

 

어릴 적 추억을 꺼내 보면 순수하고 깨끗합니다. 아무리

짓궂은 장난을 쳤어도 그 마음과 생각이 순수하고 단순

했기 때문입니다.

 

 

살아가다 보면 우리는 어린 시절의 순수함을 잊어버리고

이리저리 흽쓸립니다.

 

 

복잡한 세상에서 욕심과 조급함으로 상처 입고

아파합니다.

 

 

그때마다 어릴 적 기억을 꺼내 복잡하고 때 묻은 마음을

씻어 내십시오. 순수와 단순과 설렘을 오래 간직하는 것

이 삶을 귀하고 아름답게 하는 방법입니다.

 

 

 

어린 시절을 추억을 보물로 삼으면 순수와 서렘을 오래

간직할 수 있습니다.

 

 

-글/정용철 지음-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겨울나무의 노래   (1) 도토리 172 22.12.27
눈길 - 고은   뚜르 211 22.12.26
밥은 따뜻한 '사랑'입니다   (4) 뚜르 296 22.12.26
12월의 소묘   (1) 곽춘진 219 22.12.26
여인은 꽃 잎 엄마는 무쇠   (2) 직은섬 234 22.12.26
♡ 나를 사랑하는 당신에게  file 청암 350 22.12.26
길노래   (1) 도토리 148 22.12.26
아름다운 모습  file 모바일등록 김별 314 22.12.25
Merry Christmas and A Happy New Year   (2) 뚜르 210 22.12.25
♡ 가장 큰 선물  file 청암 389 22.12.25
아기 예수의 걸음마 /홍수희   (2) 뚜르 149 22.12.25
성탄절 기도   직은섬 168 22.12.25
날마다 성탄일   도토리 155 22.12.25
♡작은 영웅♡   모바일등록 (2) 백두산 226 22.12.24
세기의 명마 씨비스킷   (2) 뚜르 175 22.12.24
동백꽃  file 모바일등록 김별 175 22.12.24
그리운 성탄전야 /정심 김덕성   (2) 뚜르 160 22.12.24
사랑 한다고 지금 말 하세요   (1) 직은섬 277 22.12.24
♡ 그리워하는 행복  file 청암 358 22.12.24
목수 예수의 노래   도토리 135 22.12.24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