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무것도 없는 땅
뚜르 2022.10.07 08:37:52
조회 287 댓글 3 신고




아프리카 대륙 남부 서해안을 따라 위치한
나미브 사막은 약 8,000만 년 전에 탄생한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사막입니다.

나미브 사막은 일 년 동안 비가 내리는 날이
열흘 정도이며 연평균 강수량이 해안에는 13㎜,
단층애 부근은 50㎜ 정도밖에 안 되는
수준입니다.

새벽 기온은 영하로 떨어지고,
한낮의 미친 듯한 열기가 춤을 출 때는 40도,
지표면의 온도는 70도까지 올라가는
척박한 곳이기도 합니다.

수천만 년 동안 이런 급격한 온도 차로 인해
나무는 물론 바위까지 가루가 된
나미브 사막을 원주민들은 '아무것도 없는 땅'이라
부르기도 합니다.

그런데 엄지손톱 크기의 '거저리'라는
딱정벌레는 이 혹독한 나미브 사막에서도
살아가고 있습니다.

이 곤충은 해가 뜨기 전에 안개가 몰려오면
모래 밖으로 나와서 모래언덕 정상에 올라갑니다.
작은 거저리에게 모래언덕은 사람으로 치면
에베레스트산보다 높습니다.

죽을힘을 다해 올라간 거저리는
경사면의 가장 높은 끝에 다다르면
발을 펴고 머리를 아래로 향하도록 하며
등 쪽은 안개가 몰려오는 방향으로
향하도록 합니다.

그러면 등에 있는 돌기에 안개의 수증기가
조금씩 달라붙어 이슬이 맺히기 시작합니다.
얼마 안 있어 큰 물방울이 중력을 이기지 못하고,
거저리의 등을 타고 흘러 내려오면
물을 마실 수 있게 됩니다.





주어진 환경이 너무도 열악하여 탓만 하고,
이만큼 했으면 최선을 다한 거라고 쉽게 포기하고
있지 않았는지 생각해보세요.

여러 가지 어려운 상황에 닥쳤을 경우라도,
분명히 상황을 극복할 수 있는 새로운
지혜를 발견할 수 있습니다.


# 오늘의 명언
실제로 우리 인생에서 가장 좋은 시기는
우리가 어렵고, 불행하고, 불만족스러울 때 도래한다.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여러 가지 방법과
진정한 해결책을 모색하기 때문이다.
– M. 스캇 펙 –

 

<따뜻한 하루>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6)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7)
♡ 급할수록 돌아가기   new 청암 4 09:03:14
자기 옷을 입어야 편한 것이다   new 직은섬 16 08:33:35
벗을 노래함   new 도토리 56 01:17:01
11월 끝자락 가을 뒷모습!  file new 미림임영석 119 22.11.28
하루의 기도  file 모바일등록 new 블루아이스 165 22.11.28
선물을 보낸 사람의 정체는?   new 뚜르 99 22.11.28
세상에서 가장 정확한 귀 /김성춘   new 뚜르 116 22.11.28
만남  file 모바일등록 다재원선심 208 22.11.27
눈 오는 밤의 사랑노래   도토리 123 22.11.27
가을과 이별 세월만 가네요!  file 미림임영석 173 22.11.27
행운이 오는 방벚   (1) 직은섬 160 22.11.27
♡ 말은 마음의 지표요 거울이다  file 청암 172 22.11.27
♡친절한 말의 힘♡담아옴   모바일등록 (1) 백두산 175 22.11.27
왜 사람들은 월드컵에 미칠까?   뚜르 138 22.11.27
섶섬이 보이는 방 / 나희덕   (2) 뚜르 148 22.11.26
부메랑 효과   (1) 뚜르 174 22.11.26
♡ 생각은 창조의 자궁이다  file (2) 청암 149 22.11.26
나의 노래   (2) 도토리 114 22.11.26
청혼 /진은영  file (2) 뚜르 164 22.11.25
과오를 대하는 자세   뚜르 191 22.11.25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