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월의 기도 /박인걸
뚜르 2022.10.01 07:02:42
조회 250 댓글 4 신고

 

시월의 기도  /박인걸


늦은 시월의 해질 녘
곱게 물든 낙엽들이
하나 둘 지듯
소리 없이 내려앉게 하소서


 
농염한 색채와
따뜻한 정감이 담긴
곱게 익은 사과처럼
여문 영혼으로 낙과하게 하소서

 

 

오기며 만난 이들은
하나같이 나그네이니
이 세상 주인이 될 수 없음을
가슴 깊이 깨닫게 하소서

 

 

바람에 구름이 실려 가듯
시간에 실려 가는 인생
서러워하거나 아쉬워 말고
당신께로 다가가게 하소서

 

 

곱게 핀 갈대꽃이
은색 파도를 이루듯
고운 자태 긴 여운을 남기며
생을 갈무리하게 하소서

 

 

<카페 '서비의 놀이마당'>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태극전사 잘 싸웠다! 파이팅!!!   미림임영석 120 22.12.03
♡첫눈의 희열  file 청암 212 22.12.03
♡자녀 교유과 재물♡모셔온글♡   모바일등록 (4) 백두산 130 22.12.02
울음 인연   곽춘진 187 22.12.02
12월의 노래   도토리 223 22.12.02
절벽을 향해 달리는 스프링 벅   (2) 뚜르 205 22.12.02
걷기 예찬 ​/민구   (4) 뚜르 183 22.12.02
이제 당신의 아내를 안아 주세요   직은섬 173 22.12.02
♡ 정말 소중한 것은  file 청암 289 22.12.02
12월시 겨울시 호미숙 눈내리는 날 커피를 마시며  file 호미숙 337 22.12.01
부서진 석상   (4) 뚜르 203 22.12.01
12월의 기도 /김동수   (4) 뚜르 359 22.12.01
♡ 극도의 무신경  file (2) 청암 195 22.12.01
오늘 하루가 얼마나 중요한가   직은섬 329 22.12.01
12월 첫날의 시   도토리 315 22.12.01
♡소설기 김훈의 글♡   모바일등록 (4) 백두산 201 22.11.30
행복  file 모바일등록 (1) 김별 256 22.11.30
♡ 함께 행복하기  file (2) 청암 276 22.11.30
겨울로 가는 11월과 이별이여~  file 미림임영석 161 22.11.30
억새꽃 /백승훈   (2) 뚜르 128 22.11.30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