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족하며 사는 삶
뚜르 2022.09.28 07:11:48
조회 294 댓글 4 신고




중국 춘추시대 공자가 태산을 유람하는 중
산기슭에서 남루한 옷을 입고 악기를 연주하며
노래를 부르는 한 노인을 만났습니다.

공자는 노인이 너무도 행복한 표정에
궁금해서 물었습니다.

"선생께서 즐거워하는 까닭은 무엇입니까?"

"나의 즐거움은 아주 많습니다.
하늘이 만물을 낼 때 모든 것 중에 사람을
가장 귀한 존재로 내었는데 사람으로 태어났으니
이것이 바로 첫째가는 즐거움입니다."

그리고는 다시 이어서 공자에게
말했습니다.

"사람이 태어나면서 빛나는 해와 달도 보지 못하고
강보 속에서 죽음을 맞게 되기도 하는데
나는 이미 90세나 되니 그 또한
내 즐거움입니다."

마지막으로 노인은 공자에게 말했습니다.

"가난하게 사는 것은 도를 닦는 이에게
당연히 있는 일이며 죽음이란 산 사람에게 있어서
당연한 종말인데 이제 나는 당연히 있는 일에
처하여 살다가 제명에 죽게 되니 내가
무엇을 근심하겠습니까?"

공자는 노인의 말에 감탄하며 말했습니다.

"참으로 좋은 말씀입니다.
선생은 스스로 만족한 마음으로 행복한 마음을
너그럽게 가질 수 있는 분입니다."





진정한 만족은 물질의 많고 적음에 있지 않습니다.
행복한 사람의 마음과 그들의 생활에는
공통적인 만족함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리고 그 만족을 위해서는 마음속에 있는
욕심과 탐욕을 비워야만 가능하다는 것을
그들은 알고 있습니다.


# 오늘의 명언
가장 적은 것으로도 만족하는 사람이
가장 부유한 사람이다.
– 소크라테스 –

 

<따뜻한 하루>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6)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7)
행복한 마음   new 도토리 29 11:58:53
​ 누가 하늘을 보았다 하는가 - 신동엽   new 뚜르 57 10:14:07
칭찬을 아끼지 마세요   new 뚜르 56 09:58:04
사람의 참된 아름다움은   new 직은섬 43 09:39:36
♡ 지나온 길  file new 청암 48 09:04:22
동글동글   도토리 143 22.12.09
꼬인 인생을 푸는 열쇠   뚜르 212 22.12.09
12월 /김복수   (1) 뚜르 142 22.12.09
먼 발치에서   직은섬 152 22.12.09
♡ 예술은 인간의 계시다  file (2) 청암 136 22.12.09
담신믜 미소  file 모바일등록 김별 190 22.12.09
거품   도토리 146 22.12.08
♡ 세월이 약이라고 하더니  file (2) 청암 254 22.12.08
당신에게 사랑과 행복을   (1) 직은섬 205 22.12.08
만족하지 못해서 만족하지 못하는 것이다   뚜르 193 22.12.08
부부란 다 그렇고 그런 것   뚜르 212 22.12.08
첫눈 오는 날의 여백 /박종영   (2) 뚜르 153 22.12.08
항아리의 기도   (2) 도토리 205 22.12.07
아름다운 나이를 즐기는 방법   뚜르 307 22.12.07
♡ 진정으로 포기할 순간  file 청암 210 22.12.07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