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엄마 목소리
청암 2022.09.25 08:39:38
조회 237 댓글 6 신고



 

엄마 목소리

 

 

 

 


 


바다로 향하는 냇물처럼 날마다 새로운 하루
 보내세요.


눈을 감고 날개를 힘껏 펼치면 온 세상이 아래에
펼쳐질 거에요. 맘껏 날개 펴는 하루, 어떠세요?


말로 행위를 변명하는 것보다 행동으로 말을 증명하는
하루 보내세요.


걱정한다고 해서 문제가 해결되진 않는데요. 걱정보다
행동이 먼저인 하루 보내세요.


울림이 있어야 삶이 신선하고 활기차대요. 가슴 울리는
하루 보내세요.


이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모습은 어머니의 모습이래요.
오늘 하루 어머니를 그려보시길.


화장한 얼굴로 화사하게 웃는 화요일입니다. 오늘도
기쁜 일만 가득하시길.


수호천사가 하루 종일 지켜주는 수요일입니다. 용감하게
전진하시길.


목숨 걸고 하고 있는 일에 매달려보는 목요일.
힘내서 파이팅!


금빛 날개 휘날리며 금방이라도 날아오를 것 같은
소중한 글요일!



-글/손현자 지음-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6)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7)
좋겠다 ​/이재무   new 뚜르 32 13:48:13
바람과 나뭇가지   new 뚜르 48 13:05:47
사랑의 경청   new 도토리 24 12:54:37
어디에 가장 있고 싶은지   new 뚜르 34 12:52:30
바람소리  file new 마음자리 44 11:11:50
죽음 보다 강한 사랑   new 직은섬 79 08:59:45
♡ 당연한 것일수록 조심해야  file new (1) 청암 106 07:50:31
길노래   도토리 120 22.12.04
인생  file 마음자리 207 22.12.04
먹어도 먹어도 / 이대흠   (2) 뚜르 134 22.12.04
♡ 대화의 기술  file (4) 청암 196 22.12.04
삶을 결정하는 것은   (2) 뚜르 170 22.12.04
시는 꽃잎에 앉은 나비와 같아  file 모바일등록 김별 129 22.12.03
나는 누구이며, 어디서 와서 어디로 가는 것일까?   뚜르 218 22.12.03
인생의 중요한 가치들   (2) 뚜르 232 22.12.03
첫눈 오는 날   (1) 도토리 123 22.12.03
손뼉치기 /구본일   뚜르 108 22.12.03
태극전사 잘 싸웠다! 파이팅!!!   미림임영석 96 22.12.03
♡첫눈의 희열  file 청암 174 22.12.03
♡자녀 교유과 재물♡모셔온글♡   모바일등록 (4) 백두산 109 22.12.02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