썩지 안는 씨앗의 꽃을 피울 수 없다
대장장이 2022.09.25 07:42:17
조회 134 댓글 0 신고

 

            썩지 않는 씨앗은 꽃을 피울 수 없다

 

 

                   썩지 않는  씨앗이 꽃을 피울 수없듯이, 

            자존심의 포기 없이는 생의 봉오리를 잊을 수 없습니다 

          분명히 이 세상은,자존심 지키고 목작도 달성하는 그런 어리석은 공간이 아닙니다

           모름지기 우리는 낮과 밤을 동시에 보낼 수  없습니다

                  봄과 가을을 동시에 즐길 수 없습니다

                   밤의 어둠을 지나야 찬란함을 찾아오고,

             어둠의 장마를  지나아 가을의 들판으로 나설 수 있습니다

                   부디 자신 안에 있는 자존심을 꺽으십시오

                그러니 옳고 그름이 분명할 때로 부터 갈 것 입니다

                  부디 자신 안에 있는 자존심을 깍으십시오

               그러니 옳고 그름이 분명할 때로 침묵하삽시오

                옳은 것을 옳아하고 고은 것을 그르다하는 똑독함보다

                옳고 그른 갓 모두 포용하는 어리석음이 오히려 훌륭한 이름이 됩니디

                          내 잘못도 내탓으로 돌리십시오 

                  진심으로 자존심을  포기하는 지혜로운 한 죄인이

                   주변의 사람들을 행복의 좁은 길로 초대할 수 있습니다

 

                                                              - 좋은 글 중에서-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까치밥 /박종영   (2) 뚜르 171 23.01.05
징검돌   도토리 183 23.01.05
당신을 만나는 그날까지   곽춘진 409 23.01.04
사랑하는 사람과 이렇게 살고 싶다   직은섬 386 23.01.04
가로등  file (2) 솔새 257 23.01.04
누리장나무 꽃 /백승훈   (2) 뚜르 186 23.01.04
♡ 사랑이 없다면  file (2) 청암 342 23.01.04
사랑하는 마음  file 모바일등록 김별 385 23.01.03
♡ 가슴이 터지도록 보고 싶은 날은  file (2) 청암 470 23.01.03
첫 마음 - 정채봉   (2) 뚜르 316 23.01.03
어린아이가 바라보는 세상   (2) 뚜르 228 23.01.03
행복은 자신에게   직은섬 317 23.01.03
낙타의 힘   도토리 207 23.01.03
이순옥시모음 40편/그도세상   김용호 281 23.01.02
1월에 바라는 소망의 기도 /김영국   뚜르 368 23.01.02
계묘년, 토끼에 대한 오해와 진실   (3) 뚜르 378 23.01.02
시작입니다   (2) 뚜르 376 23.01.02
♡ 의심은 포기할 때까지 찾아온다  file (2) 청암 315 23.01.02
새해 약속은 이렇게   직은섬 391 23.01.02
해맞이  file 모바일등록 김별 214 23.01.02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