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니다
뚜르 2022.09.16 06:21:14
조회 526 댓글 6 신고

 

미국의 전설적인 야구 선수 ‘요기 베라’.
그는 무려 15시즌 연속으로 올스타에 뽑히고
세 차례나 최우수 선수에 올랐습니다.

 

그는 가난한 유년 시절을 보내며
중학교도 다 채우지 못하고 직업 전선에
뛰어들어야 했습니다.

 

그러나 야구를 좋아했던 그는 끝내 포기하지 않았고
결국 그는 전설의 시작을 알린 뉴욕 양키스 구단에
입단하게 됐습니다.

 

뉴욕 양키스의 포수였던 그는 1946~63년까지
18년 동안 통산 2,150개 안타, 358개 홈런을 치며
팀의 월드시리즈 10회 우승을 이끌었으며
은퇴 후 자신이 몸담았던 양키스 구단의
감독으로 데뷔합니다.

 

월드시리즈에 진출하여 준우승을 거두지만
우승에는 실패했다는 이유로 감독직에서 해고당합니다.
이 일로 오랫동안 뉴욕 메츠에서 코치에 머물다
1971년 메츠의 감독에 선임되었습니다.

 

1973년, 메츠가 시카고 컵스에
9.5게임 차로 뒤진 지구 최하위를 달리고 있을 때
한 기자는 그에게 이번 시즌은 여기서 끝이냐는
질문을 했습니다.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니다.”
(It ain’t over till it’s over)

 

기자의 질문에 대한 그의 답변은
현재까지 가장 유명한 야구 명언 중
하나로 꼽힙니다.

 

그리고 당시 메츠는 컵스를 제치고
내셔널리그 동부지구 우승을 차지하게
되었습니다.

 

 

‘인생은 9회 말 2아웃부터’라고
비유할 때가 많습니다.

 

공 하나에 의해서 게임이 끝날 수도 있지만,
끝까지 포기하지 않으면 언제든 역전할
기회가 올 수 있습니다.

 

지금 가장 힘든 시간이 지나가고 있더라도
마침표를 찍기 전까지 좌절과 포기는
아직 이릅니다.

 

# 오늘의 명언
우리가 최선을 다할 때
어떤 기적이 우리 인생 또는 다른 사람의 인생에
일어날지는 알 수 없다.
– 헬렌 켈러 –

 

<따뜻한 하루>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7)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8)
♡ 초록빛 세상  file new 청암 45 08:03:01
당신이 아름다운 이유   new (1) 직은섬 44 07:18:54
이 봄날 저녁 /강세환  file new 뚜르 56 06:54:55
용서하라   new (1) 뚜르 60 06:54:43
돛단배   new 도토리 77 23.03.25
낙화유수   new 도토리 74 23.03.25
하루살이   new (1) 도토리 68 23.03.25
♡ 날마다 새롭게  file 청암 138 23.03.25
나에게 불가능은 없다   (2) 뚜르 128 23.03.25
어스 아워   뚜르 114 23.03.25
삶의경구 "되고: 의 법칙   (1) 직은섬 131 23.03.25
짧은 명언 좋은 글귀모음   바운드 168 23.03.24
3월에 꿈꾸는 사랑 /이채   (2) 뚜르 228 23.03.24
연진아, '깍두기 캠페인' 들어봤니?   뚜르 144 23.03.24
최고의 약   뚜르 197 23.03.24
♡ 세상은 당신이 필요하다  file 청암 208 23.03.24
미소속에 고운 행복   직은섬 154 23.03.24
꽃잎 편지  file 모바일등록 (3) 가을날의동화 188 23.03.24
손님의 노래   도토리 129 23.03.24
하루살이   도토리 123 23.03.24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