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심 받지 않은 무관심
산과들에 2022.08.16 20:03:40
조회 136 댓글 0 신고

사랑의 반대는

미움도 증오도 이별도 아니랍니다

 

미움은

사랑이 잘못 되었을 때의 두려움 마음이라면

증오는

아직 남아 사랑의 흔적 때문에 고통 하는 것

 

상대방을 아프게 하는

가장 예의 바르고 잔인한 방법은

무관심이라 하지요

 

프로이드에 의하면 집착도 병이요

무관심도 병이라고

어쩌면 이 시대를 사는 우리는

불치병이자 형벌인지도 모르지요

 

하우석의 '뜨거운 관심'에 나오는 글입니다

 

'뜨거운 관심의 세 가지 조건은

존중의 마음이 있어야 한다

상대방의 입장을 먼저 고려해야 한다

지속적이어야 한다'

 

관심 받지 않은 무 관심은

함께하는 사람을 비참하게 만듭니다

 

차라리 피 터지게 싸우는 것이 낫습니다

싸움을 한다는 것은

아직은 관심이 살아 있다는 뜻입니다

 

관심을 가지면 보입니다

사랑하면 보입니다

숨어 있어도 보입니다

 

-문영주-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7)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7)
천숙녀의 [푹 젖은]  file 모바일등록 new k김성남 7 00:47:36
♡ 자신을 칭찬하라  file new (1) 청암 153 23.02.06
사랑은 인생의 아름당ㄴ 향기   new 직은섬 114 23.02.06
봄이 오고 있다 /이지엽   new (1) 뚜르 132 23.02.06
모든 관계는 나에게 달려있다   new 뚜르 136 23.02.06
그 겨울의 끝자락에서  file new 예향도지현 108 23.02.06
천숙녀의 [달 하나]  file 모바일등록 k김성남 106 23.02.05
남자는 가슴에 묻어두고 사는 게 있다   뚜르 243 23.02.05
어느 교장 선생 훈화 말씀 / ​남호섭   (2) 뚜르 167 23.02.05
노인들의 나들이   소우주 127 23.02.05
연습   직은섬 113 23.02.05
♡ 누군가를 사랑한다는 것은  file 청암 170 23.02.05
고운 머음으로 살고 싶습니다   직은섬 130 23.02.05
책 속의 한 줄/그도세상   김용호 103 23.02.05
천숙녀의 [언강]  file 모바일등록 k김성남 106 23.02.04
봄이 오면  file 모바일등록 김별 178 23.02.04
♡ 결단은 빠를수록 좋다  file 청암 210 23.02.04
봄 (입춘) /김정섭   (4) 뚜르 198 23.02.04
공원에서 만난 아저씨   (2) 뚜르 154 23.02.04
당신 이여만 함니다   직은섬 153 23.02.04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