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 축의금 이야기
무극도율 2022.08.16 12:48:24
조회 145 댓글 0 신고

어느 축의금 이야기

 


축의금 그 뜻은 무엇인가?
 자기의 위세인가 깊은 마음의 우정인가

  십여년전 아들 결혼식때 친구가 축의금으로 백 만원을 했다. 


그때는 친구가 퍽도 고마워 콧등이 시려오는 감정을 겨우 눌렀다
 친구에게 항상 감사한 마음으로 살았다.


그런데 몇일전 친구로부터 아들 결혼 청첩장을 받았다.
 웬지 기쁜 마음보다 걱정이 앞섰다.
  하루 하루 살기에도 빠듯한 삶이기에
   어떻게 축의금을 챙길가하는 걱정이 앞섰다.
    
아내와 상의를 한결과 일수돈을 내서라도 축의금을 해야한다고 했다.


축의금이란 축하로 주는 돈이기 이전에 상부 상조 한다는 뜻이란다.


일수얻은 돈으로 후련한 마음으로 결혼식장에 갔다.
 친구는 악수를 하면서 연신 와 줘서 고맙다고 했다


바쁜틈에도 안부까지 물어줬다--
 정말 아내와 나는 일수돈을 얻어서라도
  빚을 갚게 된 것이 참 잘했다고 생각 했다.
 

그런데 며칠후 집으로 등기우편이 배달 되었고
 발신인이 며칠전 친구에게서 온 것이라
  웬 인삿장을 등기로 보낼가 뜯어 봤더니 눈익은 친구의 글이었다


이 사람아!

내 자네 형편 다 아는데 무슨 축의금을-
 축의금이 뭐냐면서 우정 맺힌 나무람이었다


평소에도 자네 살림 어려운것 아는데 이게 무슨짓인가
 자네 우정을 돈으로 사려고 했느냐는 나무람이--
  그리고 구십구만원의 수표를 보내왔다
 
이사람아 나는 자네 친구야
 어려운 자네 형편에 백만원이 무슨 소리냐--
  만원이면 족하네-- 여기 구십구만원 보내니
   그리 알게 이돈을 안받는 다면 자네를 친구로 생각지 않겠네--


그리고 아들 결혼식에 참석해줘서 고맙다는 말과
 한가한 틈이 나면 옛날 그 포장마차에서
  참새고기에 소주 한잔 하자는 말을 곁드렸다.

 

웬지 이번에는 눈시울이 뜨거워졌다
우정어린 축의금 때문인지...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6)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7)
담신믜 미소  file 모바일등록 new 김별 46 01:26:41
거품   new 도토리 95 22.12.08
♡ 세월이 약이라고 하더니  file new (1) 청암 174 22.12.08
당신에게 사랑과 행복을   new (1) 직은섬 141 22.12.08
만족하지 못해서 만족하지 못하는 것이다   뚜르 151 22.12.08
부부란 다 그렇고 그런 것   뚜르 153 22.12.08
첫눈 오는 날의 여백 /박종영   (1) 뚜르 117 22.12.08
항아리의 기도   (2) 도토리 171 22.12.07
아름다운 나이를 즐기는 방법   뚜르 262 22.12.07
♡ 진정으로 포기할 순간  file 청암 185 22.12.07
팔손이나무 꽃 /백승훈   (1) 뚜르 136 22.12.07
아버지 그큰 이름  file 모바일등록 (2) 대관령양반 167 22.12.07
마음을 다친 꽃  file 모바일등록 (1) 김별 235 22.12.06
욕망의 깊이   뚜르 236 22.12.06
세월도 가고 사람도 가지만   직은섬 247 22.12.06
그때 맞이한 온기를 잊지 못해서   뚜르 163 22.12.06
♡ 밝고 즐거운 이야기를 하라  file (2) 청암 181 22.12.06
신발의 노래   도토리 96 22.12.06
좋겠다 ​/이재무   (2) 뚜르 248 22.12.05
바람과 나뭇가지   뚜르 217 22.12.05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