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좋은 사람
100 하양 2022.08.15 00:16:40
조회 994 댓글 4 신고

 


 

좋은 사람

 

결국 삶이란

혼자서 버텨 내는 것이라 믿었던 세월이,

누군가와 손을 맞잡고

함께 걷는 것만으로 전부 부정될 때.

 

결코 떨쳐낼 수 없을 것 같았던

사랑을 향한 불안이,

나를 바라보는 누군가의 눈빛만으로

씻은 듯 녹아내릴 때.

 

지난 사랑을 겪으며

새겨진 많은 상처들이,

이 사람을 만나기 위함이었다고 믿어질 때.

 

누군가를 기다리는 것이

이토록 행복한 일일 수 있다는 것을

문득 깨닫게 될 때.

 

잊을 만하면

나를 찾아오는 모든 아픔들이,

이 사람과 함께라면

두렵지 않다고 여겨질 때.

 

행복과는 멀어졌다고 생각하던 내가,

나도 모르는 표정을 지으며

상대를 향해 달려가고 있음을 발견할 때.

 

버겁게만 느껴지던 삶이,

꽤 해볼 만한 것이었음을 깨닫게 될 때.

 

내가 나라는 사실만으로

충분하다는 사실이,

그 자체로 충분히 사랑스러운 사람이라는 사실이

당연하다는 듯 믿어질 때.

 

그럴 때, 우리는

좋은 사람을 사랑하고 있다고 말한다.

 

- 정한경, ‘당신이라는 기적-

7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인정 욕망  file new 하양 38 13:00:23
9월의 마지막 날을 보내며~  file new (1) 미림임영석 48 11:47:04
시월이 오는 아름다운 마음 향기  file new 미림임영석 51 11:37:01
가을이 주는 자연 선물 속으로  file new 미림임영석 25 11:28:04
등 뒤에서 하는 말 --- 이해인  file new 대장장이 55 11:03:45
친구  file new (1) 대장장이 76 10:02:13
가을 이야기 // 용혜원  file new (2) 대장장이 99 09:17:26
♡ 내 삶의 응원군  file new (2) 청암 102 07:57:22
가을 戀歌 1  file new (1) 예향도지현 70 07:49:17
읽을 수록 좋와요   new 네잎크로바 125 07:18:00
손해 보는 장사   new (2) 뚜르 192 05:54:14
나눔과 봉사   new (1) 뚜르 183 05:54:10
슬하(膝下) 이야기 - 권혁웅   new 뚜르 176 05:54:05
이별은 없습니다  file 모바일등록 new (4) 가을날의동화 217 01:25:19
💙고맙습니다~   모바일등록 new (8) k하서량 153 01:07:49
이제 바람이 찹니다  file 모바일등록 new (4) 가을날의동화 165 00:50:28
많은 것을 바라지 않는 행복  file new 하양 115 00:13:08
새벽 슬픔  file new (4) 하양 87 00:11:25
가을노래 / 이해인   new 대장장이 92 22.09.29
노안   new 산과들에 80 22.09.2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