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날씨와도 같은 삶 ​
100 뚜르 2022.08.13 08:43:31
조회 226 댓글 1 신고

날씨와도 같은 삶

세상사는 마치

날씨와도 같은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듭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맑게 개인 날만 계속되기를 바랍니다.

허나 날씨라는 것은 그렇지 못해

태풍도 불고 비바람 눈보라도 있게 마련이지요

하지만 어떤 태풍도 한달 이상

계속되지는 않습니다

세찬 비바람과 눈보라도

여간해서는 며칠을 넘기지 못하고요

설령 몇달 동안 계속 햇빛만 내리쬐는

맑은 날만 계속 되었다고 칩시다

하지만 그것 또한 슬픈 일이 아닐수 없습니다.

매일 날씨가 좋아 햇살만 내리쬐면

그 땅은 이내 사막이 되어버리니까요

비바람과 폭풍은 귀찮고 혹독한 것이지만

그로 인해 씨앗은 싹을 틔웁니다

당신의 삶 또한 그와 다를바 없습니다

견디기 힘든 시련과 아픔이

삶의 여정중에 왜 없겠습니까

하지만 시련과 아픔은 필히

당신이라는 거목을 키우기 위한 밑거름입니다

삶은 오늘 내리는 비바람과 폭풍우 속에서

맑게 개인 내일의 아침을 엿볼수 있는

사람의 몫입니다

-좋은글 중에서 -

 

<블로그 '시와 음악이 머무는 곳'>

3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4)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가을비 휘몰아치고 만든 작품  file new 미림임영석 45 15:56:07
♡ 한 방향 바라보기  file new 청암 101 09:15:27
안녕 --- /원 태연   new 대장장이 79 09:12:30
나는 너를 사랑하고만 싶다   new (1) 대장장이 105 08:41:10
나는 희망의 증거가 되고 싶다   new 뚜르 154 08:27:33
눈꼽재기창   new 뚜르 131 08:27:28
좋은 사람을 만난다는 것   new 뚜르 164 08:27:24
.마음은 하나 / 류시하   new 대장장이 87 08:16:26
모두가 한때일 뿐이다   new 네잎크로바 85 07:42:46
미친 듯이 즐겼다   무극도율 106 22.10.03
'마음'을 알아준다는 것   무극도율 118 22.10.03
만남은 도끼다   무극도율 93 22.10.03
삶 과 사랑은 서로 이해 하는 것   네잎크로바 160 22.10.03
다시 사랑한다면  file 예향도지현 144 22.10.03
코스모스   도토리 156 22.10.03
가을 하늘   도토리 172 22.10.03
들국화   도토리 153 22.10.03
♡ 서로 사랑하면  file 청암 119 22.10.03
원칙과 생명 사이에서   뚜르 160 22.10.03
가슴으로 흐르는 친구  file 뚜르 224 22.10.0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