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두 개의 돌멩이
100 뚜르 2022.08.11 08:50:14
조회 216 댓글 2 신고


한국의 근대화에 큰 일조를 한 새마을운동의
선구자 고(故) 김준 새마을연수원장.

'콩 심은 데 콩 나고, 팥 심은 데 팥 난다'고
소박하지만 부지런한 '농심 사상'으로
일생을 살았다고 합니다.

그의 철학은 황등중학교 교장직에서 이임하던 날
학생들에게 남긴 이야기를 통해서도
엿볼 수 있습니다.

이임식 날, 그가 돌멩이 두 개를 들고
단상에 오르자 학생들은 의아한 표정으로 바라보았습니다.
이윽고 돌 하나를 학생들 뒤편으로 멀리 던졌고
나머지 손에 들려있던 돌멩이는 단상 밑에
내려놓으며 말했습니다.

"여러분! 항상 멀리 바라보며, 꿈을 펼치십시오!
던지지 않은 돌은 그저 발아래 있을 뿐입니다."

 


던지거나 옮기는 행동이 없다면
언제나 그 자리에 그대로 있는 돌,
꿈도 그런 돌과 같습니다.

가만히 바라만 보고 상상만 한다고
꿈이 이루어지는 것이 아닙니다.

어제보다 나은 오늘,
오늘보다 더 밝은 미래를 위해서
매일 꿈을 그리고 또 그리다 보면,
결국은 이루어집니다.


# 오늘의 명언
오랫동안 꿈을 그리는 사람은
마침내 그 꿈을 닮아간다.
- 앙드레 말로 –

 

<따뜻한 하루>

5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4)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좋은생각 노력에 관한 글귀   new 바운드 22 21:28:27
친구보다 더 소중한 친구  file new 대장장이 69 14:37:15
가을이다   new 도토리 93 13:11:58
가을의 일   new 도토리 96 13:10:43
가을 노래   new 도토리 112 13:09:25
생각의 수준과 깊이   new 무극도율 41 13:07:20
왜 몸과 마음이 아플까?   new 무극도율 40 13:06:27
지금, 여기, 찰나의 삶   new 무극도율 36 13:05:45
희망의 순서  file new 대장장이 80 09:01:06
아무것도 없는 땅   new (1) 뚜르 122 08:37:52
늘 그대가 있었으면 좋겠다   new 뚜르 140 08:37:49
내일은 더 좋은 선물이 될 것입니다   new (2) 뚜르 141 08:37:45
♡ 건강한 사람  file new 청암 105 08:13:49
'지금까지'가 아니라 '지금부터' 입니다   new (2) 대장장이 91 07:38:59
말 한마디가 긴 인생을 만듬니다   new 네잎크로바 72 07:29:51
가을은 그렇게 온다  file 모바일등록 new (2) 가을날의동화 151 02:00:39
장미에게 // 詩 김설하   대장장이 108 22.10.06
찰나의 만끽   무극도율 130 22.10.06
아름다운' 넘어짐   무극도율 116 22.10.06
단풍, 한꺼번에 울다   무극도율 99 22.10.0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