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흰이질풀 꽃 /백승훈
100 뚜르 2022.08.10 08:29:41
조회 117 댓글 2 신고

흰이질풀 : 한국 원산인 쥐손이풀과의 여러해살이풀이다. 전초(全草)를 이질(痢疾)이나
설사약으로 사용하여이름 붙여졌다. 꽃 모양은 쥐손이풀, 이질풀, 둥근이질풀과 비슷하며
붉은 줄무늬 맥이 5개가 있다. 8~9월에 흰색의 꽃이 핀다.


흰이질풀



​천변 둑을
거닐다 만난
흰이질풀 꽃

초록 덩굴 사이로
파란 하늘
곱게 받쳐 든
어린 누이의 손톱만한
흰 꽃송이들

기다리는
나비는 오지 않고
짖꿎은 바람이
이따금
꽃대를 흔들고 가도

이 생의 소명인 양
매번 흐트러진
매무새를 바로 잡으며
나비를 기다린다


글.사진 - 백승훈 시인

 

<사색의 향기>

6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4)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친구보다 더 소중한 친구  file new 대장장이 28 14:37:15
가을이다   new 도토리 78 13:11:58
가을의 일   new 도토리 87 13:10:43
가을 노래   new 도토리 99 13:09:25
생각의 수준과 깊이   new 무극도율 25 13:07:20
왜 몸과 마음이 아플까?   new 무극도율 30 13:06:27
지금, 여기, 찰나의 삶   new 무극도율 28 13:05:45
희망의 순서  file new 대장장이 65 09:01:06
아무것도 없는 땅   new 뚜르 105 08:37:52
늘 그대가 있었으면 좋겠다   new 뚜르 122 08:37:49
내일은 더 좋은 선물이 될 것입니다   new (1) 뚜르 120 08:37:45
♡ 건강한 사람  file new 청암 98 08:13:49
'지금까지'가 아니라 '지금부터' 입니다   new (2) 대장장이 82 07:38:59
말 한마디가 긴 인생을 만듬니다   new 네잎크로바 63 07:29:51
가을은 그렇게 온다  file 모바일등록 new (2) 가을날의동화 131 02:00:39
장미에게 // 詩 김설하   대장장이 107 22.10.06
찰나의 만끽   무극도율 129 22.10.06
아름다운' 넘어짐   무극도율 112 22.10.06
단풍, 한꺼번에 울다   무극도율 96 22.10.06
마음음 하나 /류시화   대장장이 89 22.10.0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