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나그네 인 것을
12 그도세상김용호 2022.07.05 07:06:06
조회 178 댓글 0 신고

나그네 인 것을

언제 떠나는지 서로 몰라도 가다보면 서로 만나,
웃기도하고 울기도 하고

애절한 사연 서로 나누다 갈랫길 돌아서면
어차피 헤어질 사람들

더 사랑해 줄 걸 후회할 것인데
왜 그리 못난 자존심으로

용서하지 못하고 이해하지도 못하고,
비판하고 미워했는지

사랑하며 살아도 너무 짧은 시간, 배풀어 주고,
또 줘도 남은 것들인데

웬 욕심으로 무거운 짐만 지고 가는
고달픈 나그네 신세인가?

그 날이 오면 다 벗고 갈텐데

무거운 옷도, 화려한 명예의 웃도,
자랑스런 고운 모습도

따뜻이 서로를 위로하며 살아야 하는데

왜 그리 마음의 문만 닫아걸고,
더 사랑하지 않았는지

천년을 살면 그러할까?
만년을 살면 그러리오?

사랑한 만큼 사랑 받고,
도와준 만큼 도움 받는데

심지도 않고, 거두려고만 몸부림 첬던
부끄러운 나날들

우리 서로 아끼고 사랑해도 허망한 세월인 것을
어차피 저 인생의 언덕만 넘으면 헤어질 것을,

미워하고 싸워봐야
상처 난 흔적만 훈장처럼 달고 갈텐데

이제 살아 있고, 함께 있다는 것만으로도,
감사하고 사랑해야지

언젠가 우리는 다 떠날 나그네들 인 것을

출처 : 좋은 글 중에서
4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내게 남은 삶이 한 시간뿐이라면   new 무극도율 26 18:45:46
구십이 넘도록 글을 써야지   new 무극도율 22 18:43:10
절차적 기억   new 무극도율 21 18:42:33
반복되는 일상 속에서   new 산과들에 44 18:25:07
행복은 마음가짐   new 산과들에 40 17:58:15
행복한 사랑   new 산과들에 37 17:53:17
한발 두발 가을길 간다!  file new 미림임영석 53 14:02:37
엎지른 물은 돌이켜 담을 수 없다   new 김용수 118 10:55:26
입추 지나고 말복도 갔으니~  file new 미림임영석 125 09:48:03
적장에 대한 존경심   new (1) 뚜르 166 08:52:23
섬마을 해당화 /문태성   new 뚜르 152 08:52:19
말 보다 중요한 것이 글   new (2) 뚜르 171 08:52:16
신랑신부의 노래   new 도토리 110 08:42:30
행복의 꽃   new 도토리 126 08:41:05
낭만적 아가   new 도토리 130 08:39:45
♡ 성공의 비결  file new (1) 청암 88 08:07:26
황혼의 자유   new 네잎크로바 109 06:24:36
8월의 詩   new (1) 예향도지현 93 02:49:56
별과 이름  file 모바일등록 new (2) 가을날의동화 116 00:30:52
그대를 사랑하는 건  file new (2) 하양 207 00:16:4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