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우리는 존재 자체로 위대하다
100 하양 2022.07.04 01:06:09
조회 914 댓글 4 신고

 


 

우리는 존재 자체로 위대하다

 

어떤 사람이든

자기만의 결핍이 있게 마련이다.

 

실패와 시련은, 누구도 피할 수 없고

아픔과 상처는 모든 사람의 가슴에 배어 있다.

 

그렇기에 나는 소중한 나의 존재를

타인의 시선을 의식해

대단한 사람인 양 보여줄 필요도 없었고,

 

타인이 나를

낮추어보거나 부족하다고 생각해도

그 평가는 나의 일부만 보고 내린 평가이며

온전히 나에 대해 알지 못하고 내린 결론이니,

 

내가 스스로를 부족하거나

불필요한 존재라 여길 필요가 없었다.

 

우리에게는 스스로를 채찍질하고 몰아세웠던

과거를 용서하는 자세가 필요하다.

 

그럴 수도 있었다며

자기 연민의 감정을 더불어 가져도 좋겠다.

 

스스로를 용서하는 것은

큰 미덕이 아닐 수 없다.

 

무언가를 꼭 이루어야 하는 것도 아니고

스스로를 용서하고 위하는 것만으로도

자신이 얼마나 사랑스럽고

만족할 만한 존재인지 깨달을 수 있기 때문이다.

 

우리는 존재 자체로 위대하다.

 

때로 한없이 작고 나약해지기도 하지만

스스로를 존중하고 위할 때,

우리는 더없이 강하고 충분한 존재가 된다는 것을

잊지 말아야 한다.

 

- 전승환, ‘나에게 고맙다-

7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한발 두발 가을길 간다!  file new 미림임영석 26 14:02:37
엎지른 물은 돌이켜 담을 수 없다   new 김용수 69 10:55:26
입추 지나고 말복도 갔으니~  file new 미림임영석 102 09:48:03
적장에 대한 존경심   new (1) 뚜르 135 08:52:23
섬마을 해당화 /문태성   new 뚜르 136 08:52:19
말 보다 중요한 것이 글   new (1) 뚜르 134 08:52:16
신랑신부의 노래   new 도토리 103 08:42:30
행복의 꽃   new 도토리 105 08:41:05
낭만적 아가   new 도토리 122 08:39:45
♡ 성공의 비결  file new (1) 청암 71 08:07:26
황혼의 자유   new 네잎크로바 84 06:24:36
8월의 詩   new (1) 예향도지현 84 02:49:56
별과 이름  file 모바일등록 new (2) 가을날의동화 97 00:30:52
그대를 사랑하는 건  file new (2) 하양 177 00:16:49
내 마음의 정원  file new 하양 154 00:13:22
마음은 내 삶의 꽃밭  file new (1) 하양 155 00:08:56
나무 명상   new 무극도율 65 22.08.17
맨발의 이사도라   new 무극도율 74 22.08.17
물고기도 우울증에 걸린다   new 무극도율 61 22.08.17
이금옥의 [비 그친 다음 날은]  file 모바일등록 new (4) k하서량 241 22.08.1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