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이별, 그리고 그리움 모바일등록
25 가을날의동화 2022.06.30 01:30:38
조회 278 댓글 2 신고

 

 

 

 

다시는 사랑하지 않으리라 다짐하며

나의 길을 걷는다.

 

잠깐 동안 아름답게 피었다

바람에 날려 떨어지는

벚꽃잎의 힘없는 이별처럼

 

짧고 아름다운 만남 후엔

길고 외로운 헤어짐이 있어

가슴 가득 밀려오는 그리움을 묻고

 

나는 다가가려 해도 다가갈 수 없는

그리운 사람을 생각하며

다시는 사랑하지 않으리라 다짐한다.

 

 

별들이 하얗게 꽃처럼 핀 여름 밤하늘에

하늘을 가로지른 은하수가 고요하기만 하다.

 

 

추억이라 불렀던 우리들의 아름답던 날들은

저 하늘의 별처럼 내 가슴의 슬픔 속에 박혀

 

비가 오면 비가 오는 대로

눈이 오면 눈이 오는 대로

그저 그렇게 떠오르곤 한다.

 

 

살아간다는 건 만남과 헤어짐,

기쁨과 슬픔의 반복이라지만

 

사랑하는 날은 너무나 짧고

이별의 고통은 너무나 크다.

 

 

하얗게 핀 별빛 아래서

다시는 사랑하지 않으리라

사랑하지 않으리라 다짐하며

나의 길을 걷다가

 

오늘도

밤하늘 은하수의 쓸쓸한 빛에 젖는다.

 

글/ 이종수

 

11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꽃잎은 바람에 흔들린다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58 01:00:40
인생(人生)  file new (1) 하양 52 00:22:56
다음 세상에서  file new 하양 36 00:19:22
사랑은 주는 사람의 것  file new (1) 하양 42 00:17:50
하염없이 내리는 억수 물폭탄!  file new 미림임영석 30 22.08.11
별에 이를수 있다는 희망   new 산과들에 30 22.08.11
마음의 문   new 산과들에 25 22.08.11
사랑도 그런 것 같습니다   new 산과들에 29 22.08.11
가는 곳마다 친구가 있는 사람   new 그도세상김용.. 101 22.08.11
천년동안의 삶   new (2) 그도세상김용.. 85 22.08.11
간디의 신발 한 짝   new 그도세상김용.. 65 22.08.11
그림자도 반쪽이다   new 대장장이 104 22.08.11
친구의 안부   new 대장장이 113 22.08.11
웃음이 남던 날   new (2) 대장장이 114 22.08.11
'무조건 싫어'   new 무극도율 119 22.08.11
사랑은 그저 거기에 있을 뿐   new 무극도율 90 22.08.11
명예로운 이름   new 무극도율 93 22.08.11
두 개의 돌멩이   new (1) 뚜르 111 22.08.11
사랑하려거든 /류인순   new (1) 뚜르 85 22.08.11
행복을 만드는 언어   new (1) 뚜르 123 22.08.1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