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길 위에서
37 은꽃나무 2022.06.29 01:36:04
조회 162 댓글 0 신고

길 위에서  ---   청원 / 이명희

 

 

​잃어버렸습니다.

가야 할 길을 잃어버리고 말았습니다

오솔길을 돌고 돌아왔는데

이곳이 어딘지 도통 모르겠습니다

어디서부터 길을 잘못 들었는지

어쩌다 이렇게 되었는지

아무리 생각해도 알 길이 없습니다

토담 가 무성한 풀꽃 말을 걸어와


간절함과 마주하며

몇 마디 주고받은

해찰 밖에 없는데

바람이 세차게 불어 옵니다

태양은 어디로 몸을 숨겼는지

하늘은 온통 먹빛 입니다

갈 길 더듬어 눈물짖다

눈물짖다 파장[波長]의

긴 여운을 안고 길을 찾습니다

한없이 두렵고 무섭습니다

6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한발 두발 가을길 간다!  file new 미림임영석 31 14:02:37
엎지른 물은 돌이켜 담을 수 없다   new 김용수 84 10:55:26
입추 지나고 말복도 갔으니~  file new 미림임영석 106 09:48:03
적장에 대한 존경심   new (1) 뚜르 141 08:52:23
섬마을 해당화 /문태성   new 뚜르 139 08:52:19
말 보다 중요한 것이 글   new (1) 뚜르 140 08:52:16
신랑신부의 노래   new 도토리 103 08:42:30
행복의 꽃   new 도토리 109 08:41:05
낭만적 아가   new 도토리 123 08:39:45
♡ 성공의 비결  file new (1) 청암 76 08:07:26
황혼의 자유   new 네잎크로바 86 06:24:36
8월의 詩   new (1) 예향도지현 87 02:49:56
별과 이름  file 모바일등록 new (2) 가을날의동화 99 00:30:52
그대를 사랑하는 건  file new (2) 하양 180 00:16:49
내 마음의 정원  file new 하양 156 00:13:22
마음은 내 삶의 꽃밭  file new (1) 하양 158 00:08:56
나무 명상   new 무극도율 67 22.08.17
맨발의 이사도라   new 무극도율 76 22.08.17
물고기도 우울증에 걸린다   new 무극도율 64 22.08.17
이금옥의 [비 그친 다음 날은]  file 모바일등록 new (4) k하서량 301 22.08.1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