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여름밤의 향수
100 하양 2022.06.29 00:24:28
조회 1,001 댓글 2 신고

 


 

여름밤의 향수

 

, 눈감으면

밤하늘 은하수는 내 맘에

쏟아져 내리고 반딧불 떠다니는

고요한 산천은 평화로웠다

귓가에 쟁쟁하게 들리던

풀벌레, 개구리 소리는

자장가처럼 들렸던 꿈길

 

마당 모퉁이 구석진 곳엔

달님 따라 지새운 달맞이꽃의

차갑게 스미는 밤

사랑의 빛으로 그리움 삭히듯

하얀 밤을 꼬박 올려다본

그 여름밤의 연가를 불러본다

 

새벽하늘이 어둠을 무르고

뜨겁게 달군 한낮의

태양 아래 불꽃처럼 피어오르는

배롱나무꽃은

뜨거움도 아랑곳하지 않고

백일을 기도하듯이

피고 지고 피고 지고

여름날이 무르익는다

 

옛날의 풍경은

흔적도 없이 사라지고

이제는 갈 수 없는

추억만이 향수에 젖게 한다.

 

- 박명숙 -

9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아직도 끝나지 않은 물난리!  file new 미림임영석 8 15:47:53
가장 강력한 보상   new 무극도율 23 12:50:06
다른 사람을 뜨겁게   new 무극도율 25 12:49:06
어느 축의금 이야기   new 무극도율 23 12:48:24
물소리 들으며   new 도토리 79 12:17:29
눈빛과 영혼   new 도토리 90 12:16:23
천국   new 도토리 97 12:15:08
너의 모습   new 대장장이 20 12:15:01
8월 중순 아직은 초록빛 향기  file new 미림임영석 15 12:11:54
내 가슴 한쪽에   new 대장장이 50 11:29:19
가시와 같은 사람   new (1) 뚜르 78 09:18:41
빗방울 속의 빗방울, 늙지 않는 동그라미   new 뚜르 51 09:18:09
근사한 일 ​/이수진   new 뚜르 54 09:18:04
♡ 오늘이 인생에서 가장 소중한 날이다  file new (1) 청암 94 07:58:29
삶의 에필로그  file new (1) 예향도지현 62 07:33:01
당신고 함께   new 네잎크로바 62 07:22:42
물질보다 정신  file new (2) 하양 158 00:17:22
그렇게 살아가리라  file new (1) 하양 139 00:13:22
좋은 벗과 나쁜 벗  file new 하양 131 00:12:01
오직 사랑으로만   (1) 대장장이 162 22.08.1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