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사랑스러운 입술, 아름다운 말
100 하양 2022.06.15 00:11:03
조회 1,013 댓글 4 신고

 

 

사랑스러운 입술, 아름다운 말

 

입보다 부드럽고 예쁜 곳은 없습니다

입보다 매혹적인 유혹도 없습니다

첫 키스보다 더 달콤한 사랑 또한 없습니다

 

말보다 아름답고 귀한 것도 없습니다

말보다 부끄럽고 추한 것도 없습니다

말보다 아프게 준 상처 또한 없습니다

 

입으로 뺏어온 마음, 말로 뺏어온 재물

으로 채우는 것은 내장의 비만뿐이요

말로 채운 것은 양심의 빛뿐입니다

 

세상 사는 것이 호락호락하진 않지만

욕심을 버리면 마음이 편합니다

죄를 지은 자는 쫓기고 피 마르는 공포 속에 살지만,

덕을 쌓은 자는 눈 뜨고 숨 쉬고 있는 것만으로도

자유롭고 행복합니다

 

예쁜 입에서 나온 말일지라도

쉽사리 말로 지은 죄는 죄 중의 큰 죄라고 합니다

아름다운 입에서 더러운 말이 쏟아져서는 안 됩니다

 

- 이광희, ‘아름다운 유혹-

9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맛을 내며 살고 싶습니다   new 대장장이 24 10:45:54
♡ 인생은 축복이다  file new 청암 56 09:30:06
지혜가 주는 인생길   new 네잎크로바 41 09:07:03
배롱나무   new (2) 대장장이 42 09:02:54
이 꽃 이름이 뭐예요?   new 뚜르 88 09:00:28
꽃맞춤   new (1) 뚜르 90 09:00:23
상계동 비둘기 - 김기택   new 뚜르 75 09:00:16
그대 다시 돌아온다면   new (2) 대장장이 74 07:36:09
따뜻한 추억처럼  file 모바일등록 new (2) 가을날의동화 103 05:30:28
사랑했던 날보다  file new (2) 하양 110 00:09:08
감정청소  file new (1) 하양 83 00:07:59
나는 행복할 자격이 있다  file new (1) 하양 103 00:05:21
장마도 끝난 8월 억수 소낙비  file new 미림임영석 94 22.08.08
8월 먹구름으로 한낮의 어둠  file new 미림임영석 82 22.08.08
버선 한 켤레의 온정   new 김용수 90 22.08.08
왜 나에게 이런 일이 일어났을까?   new (4) 뚜르 211 22.08.08
차분히 나를 조절하는 것   new 뚜르 178 22.08.08
폭우 /김 일 남   new 뚜르 128 22.08.08
다시 돌아온다는 말에   대장장이 105 22.08.08
풀꽃 정거장   도토리 169 22.08.0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