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죽은 잎사귀의 반전
100 뚜르 2022.05.24 08:48:07
조회 223 댓글 0 신고


 


학술 명으론 가랑잎 나비,
흔히 ‘칼리마’라고 불리는 나비가 있습니다.
칼리마 나비는 날개를 접고 있을 때
누렇고 흉측스러운 모습으로 ‘죽은 잎사귀’라는
별명이 붙여졌습니다.

낙엽들 가운데 있으면 구분하지 못할 정도로
감쪽같이 ‘죽은 잎사귀’의 모습입니다.

이렇게 볼품없던 나비는 날개를 활짝 펴는 순간
전혀 다른 모습으로 변신합니다.
오색찬란한 색으로 알록달록한 날개는
아름다움을 자아냅니다.

죽은 잎사귀에서 화려한 나비로,
화려한 모습에서 볼품없는 모습이 되는
칼리마는 마치 세상을 은유하는 것
같습니다.

 

 

욕망은 쉽게 채워지지도,
어쩌면 영원히 채워지지 않습니다.
마치 빈 항아리에 물을 채우는 것과 같아서
끝없는 공허함과 갈증을 느낍니다.

결국 욕망하며 살아가는 삶의 끝은
어쩌면 죽은 잎사귀처럼 말라비틀어져 버린
자신의 모습을 보게 됩니다.

 

# 오늘의 명언
욕망은 우리를 자꾸자꾸 끌고 간다.
도달할 수 없는 곳으로 끌고 간다.
우리의 불행은 바로 거기에 있다.
– 루소 –

 

<따뜻한 하루>

6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이지데이 사이트의 변화에 바람   new 미로 18 19:45:46
행복 과 행운   new 네잎크로바 27 18:29:04
7월은   모바일등록 new 곽춘진 51 15:23:38
등 뒤에서 하는 말   new 대장장이 54 12:26:43
우리이 삶의 여백엔   new 대장장이 70 11:31:42
♡ 문제가 있는 곳에 해답이 있다  file new (2) 청암 74 10:19:28
근황  file 모바일등록 new 김별 40 09:02:07
삶의 보약 ‘잠’에 대한 명언 10   new (1) 뚜르 103 08:50:49
함께 할 수 있는 마음   new 뚜르 124 08:50:46
수국 / 고영민   new (1) 뚜르 87 08:50:38
가끔씩 생각나는 사람  file new (1) 예향도지현 81 06:58:40
의지를 다질 때 읽는 시  file new (2) 하양 141 00:31:29
꽃 피고 지는 날에  file new 하양 123 00:29:07
따뜻한 말을 담아야 합니다  file new (1) 하양 149 00:27:22
우리, '결연' 할까요?   (2) 뚜르 157 22.07.01
비가 오는 날   뚜르 116 22.07.01
7월 편지 /박상현   (2) 뚜르 158 22.07.01
우리의 삶은 하나의 약속이다   대장장이 106 22.07.01
#책속의_한마디_샬롯의_거미줄  file 책속의처세 63 22.07.01
당신은 아름다운 사람입니다.   김용수 99 22.07.0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