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맨날 그런 식이다
37 은꽃나무 2022.05.24 00:00:18
조회 150 댓글 0 신고

맨날 그런 식이다  ---  돌샘 / 이길옥



모임에 나가는 발 앞에

아내의 뼈 있는 말이 먼저 나와 앞장을 선다.


가시 많은 말에 찔리며 두 손 싹싹 빌고 나와

만남이 웃음으로 익어 식당 문턱을 넘는

방 안의 분위기에 아내의 幻影을 슬그머니 내려놓고

친구들의 잡담을 깔고 앉는다.

푸짐한 안주와

입맛 당기는 소주 냄새가

아내의 말에서 뼈와 가시를 발라낸다.


아내의 말이 삭아 내린 소주잔에 홀린 혼이

서서히 눈꺼풀을 풀고 이성을 꺼내 밟아 뭉갠 뒤

방안 분위기를 휘어잡는다.


넋을 잃은 몸이 중심을 놓치고

꼬이는 혀로 휘청이는 발을 탓하며

친구들과 헤어져 온 기억이 밤중인데

눈을 뜨니 집이다.

아내의 앙칼진 목소리에 감전되고

불타는 눈길에 데이고 있다.

6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5)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3)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6)
이지데이 사이트의 변화에 바람   new 미로 23 19:45:46
행복 과 행운   new 네잎크로바 38 18:29:04
7월은   모바일등록 new 곽춘진 60 15:23:38
등 뒤에서 하는 말   new 대장장이 60 12:26:43
우리이 삶의 여백엔   new 대장장이 75 11:31:42
♡ 문제가 있는 곳에 해답이 있다  file new (2) 청암 85 10:19:28
근황  file 모바일등록 new 김별 41 09:02:07
삶의 보약 ‘잠’에 대한 명언 10   new (1) 뚜르 118 08:50:49
함께 할 수 있는 마음   new 뚜르 129 08:50:46
수국 / 고영민   new (1) 뚜르 89 08:50:38
가끔씩 생각나는 사람  file new (1) 예향도지현 86 06:58:40
의지를 다질 때 읽는 시  file new (2) 하양 145 00:31:29
꽃 피고 지는 날에  file new 하양 127 00:29:07
따뜻한 말을 담아야 합니다  file new (1) 하양 157 00:27:22
우리, '결연' 할까요?   (2) 뚜르 159 22.07.01
비가 오는 날   뚜르 119 22.07.01
7월 편지 /박상현   (2) 뚜르 159 22.07.01
우리의 삶은 하나의 약속이다   대장장이 110 22.07.01
#책속의_한마디_샬롯의_거미줄  file 책속의처세 65 22.07.01
당신은 아름다운 사람입니다.   김용수 100 22.07.0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